사회
사회일반
'제8회 지방자치의 날' 기념식 성료
송하진 협의회장 "자치와 분권ㆍ균형발전 제도화" 촉구
기사입력: 2020/10/29 [16:1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대한민국 시도지사협의회장인 송하진 전북지사가 29일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정부 세종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8회 지방자치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  29일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정부 세종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8회 지방자치의 날' 기념식에 참석한 진 영(앞줄 가운데) 행정안전부장관과 송하진(전북지사 = 앞줄 오른쪽에서 여섯 번째) 대한민국 시도지사협의회장을 비롯 전국 시도지사 및 지방4대 협의체장ㆍ지방분권위원장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요한 기자

 

 

 

 

 

 

29일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제8회 지방자치의 날' 기념식이 정부 세종 컨벤션센터에서 성황리에 열린 가운데 주민이 주인이 되는 진정한 지방자치의 실현을 되새겼다.

 

이날 기념식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진 영 행정안전부장관ㆍ전국 시도지사ㆍ지방4대 협의체장ㆍ지방분권위원장 등 지방자치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하는 소규모 행사로 진행됐다.

 

기념식은 '내가 만드는 지방자치, 함께 누리는 균형발전'을 슬로건을 주제로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에 대한 영상 상영 및 지방자치발전분야 유공자(7명)에 대한 포상을 전수했다.

 

대한민국 시도지사협의회장인 송하진 전북지사는 축사를 통해 "지역의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지방정부들은 지역 특성과 현장 상황을 반영한 창의적인 대책을 추진하면서 지방의 자치역량을 보여 주었고 중앙 정부와 체계적인 협치와 파트너십으로 유례없는 위기를 극복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한국판 뉴딜의 추진에 있어 중앙과 지방이 경제 재도약과 대한민국 대전환을 위한 동반자가 되기 위해서는 자치와 분권 그리고 균형을 실현하기 위한 제도적 뒷받침이 우선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과 중앙지방협력회의법 및 자치경찰제 관련 법률 개정안이 조속히 통과되어야하고 현재 논의 중인 2단계 재정분권안은 양극화를 방지하는 방향으로 진전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또, 기념식에 앞서 송하진 협의회장은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장인 전남도의회 김한종 으장ㆍ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장인 황명선 논산시장ㆍ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장인 서울중구의회 조영훈 의장 등과 함께 지방 4대 협의체장 간담회를 가졌다.

 

송하진 협의회장은 이 자리에서 ▲ 자치분권 강화를 위한 법률안의 국회 조속통과 ▲ 지방재정 확충을 위한 재정분권 실현 ▲ 지방소멸 위기 극복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특히, 이 자리에서 지방 4대 협의체장들은 국민 10명 가운데 7명 이상이 지방자치법 개정안의 조속 통과 및 지방 자치권 강화 필요성에 공감한 최근의 국민여론조사 결과를 언급하면서 국민들께 감사드리며 지속적인 성원을 당부했다.

 

한편 '지방자치의 날'은 지방자치 실시 계기가 된 1987년 제9차 헌법 개정일인 10월 29일을 기념하기 위해 정부가 2012년 제정한 것으로 2013년 제1회 기념식을 개최한 이래 올해로 8회를 맞았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On the 29th, a ceremony to commemorate the '8th Local Autonomy Day' host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was successfully held at the government's Sejong Convention Center, reminiscent of the realization of real local autonomy in which residents are the owners.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the ceremony was held as a small-scale event attended by more than 50 local government officials, including the Minister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he governor of national provincial and provincial governments, the four local council heads, and the head of the local decentralization committee.

 

Under the theme of the slogan'Local Autonomy I Create, Balanced Development Together', a video screening on decentralization and balanced development and awards to 7 people of merit in the field of local autonomy development were delivered.

 

Jeonbuk Governor Song Ha-jin, chairman of the provincial governor's council of the Republic of Korea, said in a congratulatory remark, "In order to overcome Corona 19 despite the difficult economic situation in the region, local governments promoted creative measures reflecting regional characteristics and field conditions, demonstrating local autonomous capabilities, We are overcoming an unprecedented crisis through cooperation and partnership."

 

In addition, he stressed, "In order for the central and local regions to become partners for economic renewal and Korea's great transformation in the promotion of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the institutional support for realizing autonomy, decentralization and balance must be given priority."

 

In addition, he added, "All the amendments to the Local Autonomy Act currently pending in the National Assembly, the Central Local Cooperation Council Act, and the revised bills related to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must be passed as soon as possible, and the second-stage fiscal decentralization bill currently being discussed is expected to progress in the direction of preventing polarization."

 

In addition, prior to the ceremony, the council chairman Song Ha-jin held a meeting with the 4th regional council chairman, Seoul Jung-gu council chairman, Seoul Jung-gu council chairman, Seoul Jung-gu council chairman, Seoul Jung-gu council chairman, Seoul Jung-gu council chairman, Seoul Jung-gu council chairperson, Seoul Jung-gu council chairman, Seoul Jung-gu council chairman Had.

 

At this meeting, Chairman Song Ha-jin gathered opinions to cooperate with each other to ▲ quickly pass a bill to strengthen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 ▲ to realize fiscal decentralization to expand local finances ▲ overcome the crisis of local extinction.

 

In particular, at this meeting, the heads of the four regional councils gave thanks to the people and asked for continued support, citing the results of a recent public opinion poll in which more than 7 out of 10 citizens sympathized with the prompt passage of the amendment to the Local Autonomy Act and the need to strengthen local autonomy. did.

 

Meanwhile,'Local Autonomy Day' was established by the government in 2012 to commemorate the 9th constitutional amendment date in 1987, October 29, which was the trigger for local autonomy to be implemented. It was a meeting.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