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새만금 잼버리 D-1000일' 행사 개최
비대면 방식… 온라인 생중계ㆍ171개국 국기 '연'으로 날려
기사입력: 2020/11/04 [13:1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대회 D-1000일 기념 퍼포먼스로 '잼버리 천일의 준비, 천일의 약속'이라는 메시지를 담아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171개 참가국의 국기를 풍선에 매달아 날린 연(鳶)이 전북 부안 새만금 게이트웨이 창공에서 축포와 함께 장관을 이루고 있다.           / 사진 = '2023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조직위원회' 유튜브 영상 캡처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 새만금에서 오는 2023년 8월 개최될 지구촌 청소년 대축제인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D-1000일 기념행사가 4일 새만금 게이트웨이 부지 일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이날 집행위원장인 송하진 전북지사ㆍ조직위원장인 김윤덕(전주시 甲 =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ㆍ이원택(김제시ㆍ부안군 = 더불어민주당)ㆍ한국스카우트연맹 강태선 총재ㆍ여성가족부 김경선 차관ㆍ권익현 부안군수 및 한국스카우트 관계자를 비롯 도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 방역수칙 준수 및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을 위해 드라이브인 방식으로 개최됐다.

 

잼버리조직위원회 주관으로 약 1시간 20분 동안 열린 기념행사는 '세계스카우트잼버리의 화합'을 주제로 한 식전공연 무대에 오른 저스트 절크(Just Jerk)의 독보적인 안무로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으며 스카우트 선서ㆍ6대륙 축하영상 메시지ㆍ주제공연 1부(새만금이 꿈틀거리다)ㆍ주제공연 2부(새만금을 깨우는 스카우트의 울림) 등의 순으로 이어졌다.

 

특히, D-1000일 기념 퍼포먼스로 '잼버리 천일의 준비, 천일의 약속'이라는 메시지를 담아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171개 참가국의 국기를 풍선에 매달아 날린 연(鳶)이 새만금 창공에서 바람에 휘날려 일대 장관을 이루며 화려하게 장식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 드라이브인 객석 100석을 마련해 차량 안에서 무대행사를 관람하고 전 세계 스카우트 200여명이 온라인을 통해 기념행사에 참석하는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또 '2023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조직위원회' 온라인(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해 세계 171개 스카우트 회원국 모두가 함께했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송출된 영상 인사말을 통해 "전통과 미래가 공존하는 새만금에서 전 세계 청소년들이 가장 안전하게 머물며 꿈과 희망을 펼치도록 할 것"이라고 말문을 연 뒤 "세계잼버리는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이후 국내에서 개최되는 가장 큰 국제행사로 전북발전의 대 전환점일 뿐만 아니라 국가 전체적으로도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사회분위기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기념비적인 대회로 기억될 수 있도록 남은 천일(1000일) 동안道와 시ㆍ군이 힘을 다해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국스카우트연맹 강태선 총재는 "새만금에서 개최될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를 평화잼버리로 명명하고 대한민국이 함께하는 축제로 기획해 그 어느 잼버리보다 성공적으로 개최해 남ㆍ북한 청소년 교류는 물론 미수교국과 동구권 국가를 대거 참여시켜 실질적인 동서화합의 장과 인류평화의 장이 마련될 수 있도록 그 어느 잼버리보다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한편, 세계스카우트잼버리는 100여년의 역사를 가진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 청소년 행사로 2017년 8월 아제르바이잔에서 폴란드와 막판 접전 끝에 2023년 대회를 대한민국 새만금에 유치했다.

 

이후 전북도는 잼버리추진단을 신설, 개최 준비에 착수했으며 2018년 12월 관계 부처와 유기적 협력을 통해 '2023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지원 특별법' 제정을 이끌어내 세계잼버리 개최를 위한 법적ㆍ제도적 근거가 마련됐다.

 

한국농어촌공사가 올 1월부터 진행하고 있는 잼버리 개최 예정부지 매립은 현재 65%의 공정률을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상ㆍ하수도 등의 기반시설 조성 공사도 내년 상반기에 착수될 예정이다.

 

잼버리 부지 내 글로벌 청소년 리더센터를 건립해 대회기간 동안 운영본부로 활용한 뒤 향후 국제청소년 교류의 중심지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The 25th World Scout Jamboree, a global youth festival to be held in August 2023 in Saemangeum, Buan, Jeollabuk-do, was held on the 4th at the Saemangeum Gateway site.

 

On this day, the executive committee chairman Ha-jin Song, Jeonbuk Governor, Kim Yun-deok (Jeonju-si = Democratic Party), National Assembly member, Lee Won-taek (Gimje-si, Buan-gun = Democratic Party with Democratic Party) In addition, it was held in a drive-in method to comply with the government's social distancing and quarantine regulations and prevent corona19 infection, with more than 100 residents present.

 

The commemorative event, held for about an hour and 20 minutes, hosted by the Jamboree Organizing Committee, heightened the atmosphere with the unrivaled choreography of Just Jerk, who appeared on the stage of the ceremony with the theme of ‘The Harmony of the World Scout Jamboree’, and the Scout Oath ㆍCongratulatory video message on 6 continents ㆍ1 part of Joo-yeon Joo (Saemangeum wriggles) and Joo Joo-yeon 2nd part (Scout's ringing awakening Saemangeum), and so on.

 

In particular, as a performance commemorating the D-1000 day, a kite that hung the flags of 171 participating countries in the World Scout Jamboree with the message'Preparation for the Jamboree, the promise of a thousand days' was blown by the wind in the sky of Saemangeum. It was decorated gorgeously.

 

Considering the Corona 19 situation, the event was held in a non-face-to-face manner in which 100 seats for drive-in auditoriums were prepared to watch the stage event in the vehicle, and more than 200 scouts from around the world attended the commemorative event online.

 

In addition, it was broadcast live in real time through the official channel of the '2023 Saemangeum World Scout Jamboree Organizing Committee' online (Youtube), and all 171 Scout member countries around the world joined.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id in a video greeting sent out, "In Saemangeum, where tradition and the future coexist, we will make the world's youth the safest stay and realize their dreams and hopes." As the largest international event held in Korea, it is not only a great turning point in the development of Jeollabuk-do, but also as a monumental event that brings new vitality to the social atmosphere stagnated by the spread of Corona 19 as a whole. The city and the county will do their best to prepare.”

 

"The 25th World Scout Jamboree", which will be held in Saemangeum, was named as the Peace Jamboree, and it was organized as a festival for the Republic of Korea to be held more successfully than any other Jamboree. He presented a blueprint that it will be held more successfully than any other Jamboree so that a real place of East-West harmony and a place of human peace can be prepared by involving a large number of Eastern Bloc countries."

 

Meanwhile, the World Scout Jamboree is the world's largest international youth event with a history of more than 100 years, and after a last-minute battle with Poland in Azerbaijan in August 2017, it hosted the 2023 Games in Saemangeum, South Korea.

 

After that, Jeonbuk-do established and started preparing for the Jamboree Promotion Team, and in December 2018, through organic cooperation with relevant ministries, the '2023 Saemangeum World Scout Jamboree Support Special Act' was enacted, laying the legal and institutional basis for hosting the World Jamboree.

 

The land reclamation of the Jamboree scheduled to be held by the Korea Rural Community Corporation from January this year is currently recording a process rate of 65%, and construction of infrastructure such as water supply and sewerage is expected to commence in the first half of next year.

 

It is planned to establish a global youth leader center on the Jamboree site and use it as an operation headquarters during the event, and to foster it as a center for international youth exchange in the futur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