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시설공단 '노상주차장' 유료 운영
3월 1일부터 市 청사 주변… 30분 600원ㆍ민원인 1시간 무료
이요한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2/28 [15: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전주시설공단은 오는 3월 1일부터 전주시청 청사 주변 노상 공영주차장 66면을 유료로 전환해 운영한다. / 사진제공 = 전주시설공단  © 이요한 기자



 

 

오는 31일부터 전주시청 청사 주변 노상 공영주차장이 유료로 전환된다.

 

전주시설공단은 "주차난 해소와 불법 주정차로 인한 교통정체 해소를 통한 시민 편의 증진을 위해 노송광장로 600m 구간 37면과 문화광장로 주변 39면 등 총 66면을 조성한 전주시청 청사 주변 노상공영주차장을 유료로 운영한다"28일 밝혔다.

 

전주시청 청사 주변 노상공영주차장은 정산기 8대를 통해 무인으로 운영된다.

 

운영시간은 오전 7시부터 오후 7시까지며 이용 요금은 기본요금이 30분에 600원이다.

 

이후 매 15분마다 300원씩 추가되지만 20분 이내로 이용할 경우, 요금이 부과되지 않는다.

 

전주시청을 방문하는 민원인은 1시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전주시설공단 김형수 주차운영부장은 "노상주차장을 효율적으로 운영해 주차 질서를 확립하고 주차난을 해소해 시민 편의를 증진하는 등 지역 상권 활성화와 안전한 교통 문화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노상주차장 유료 운영으로 주차에 어려움을 겪었던 시청 방문객들의 불편이 다소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ju Facilities Corporation 'on-street parking lot' paid operation

From March 1st, around the city government building600 won for 30 minutes, 1 hour free for complainants

 

Reporter Lee Yo-han

 

Starting March 1, on-street public parking lots around Jeonju City Hall will be converted to paid parking lots.

 

Jeonju Facilities Corporation said, "In order to improve citizen convenience by resolving parking difficulties and traffic congestion caused by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Jeonju City Hall has created and operates a total of 66 areas, including 37 areas in the 600m section of Nosong Gwangjang-ro and 39 areas around Culture Gwangjang-ro. We will operate public parking lots around the government building for a fee," he announced on the 28th.

 

The on-street public parking lot around the Jeonju City Hall building is operated unmanned through eight payment machines.

 

Operating hours are from 7 a.m. to 7 pm, and the basic fee is 600 won for 30 minutes.

 

After that, 300 won will be added for every 15 minutes, but if used for less than 20 minutes, no fee will be charged.

 

Citizens visiting Jeonju City Hall can use the service for one hour free of charge.

 

Kim Hyung-soo, head of parking operations at Jeonju Facilities Corporation, said, "We will do our best to revitalize the local commercial district and create a safe transportation culture by efficiently operating on-street parking lots, establishing parking order, resolving parking difficulties, and improving citizen convenience."

 

He added, "We expect that the inconvenience of visitors to City Hall who had difficulty parking will be somewhat alleviated by the operation of paid street parking."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붕어섬 생태공원' 발길 닿은 곳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