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기재부 김동일 예산실장 '전주' 방문
우범기 시장… 왕의궁원 등 핵심사업 국가 예산 지원 건의
박동일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4/04 [16:5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우범기(왼쪽) 전주시장이 문화 관련 현안 사업을 살펴보기 위해 4일 전라감영을 방문한 국가예산의 키를 쥐고 있는 기획재정부 김동일(오른쪽) 예산실장에게 "미래 전주의 청사진이 될 '왕의궁원(宮苑) 프로젝트'가 완성되면 전주가 다시 전라도의 수도인 옛 명성을 되찾는 것은 물론, 한국을 대표하는 역사 관광도시ㆍ글로벌 문화 관광도시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한다"는 당위성을 설명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박동일 기자



 

 

전북자치도 우범기 전주시장이 4'간재선비문화수련원 건립' '왕의궁원(宮苑) 프로젝트' 핵심 사업에 관련된 국가 예산 지원을 건의했다.

 

우 시장의 이날 건의는 국가예산의 키를 쥐고 있는 기획재정부 김동일 예산실장을 비롯 예산관리과장복지부 노인정책과장 등이 노인일자리 지원 방향과 취약계층 돌봄 사업 및 미등록경로당 지원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전주를 방문한 자리에서 이뤄졌다.

 

특히 전주의 역사적 정체성을 품고 일부 복원된 전라감영에서 진행된 문화 관련 현안 사업을 논의하는 시간을 통해 시정 최대 현안인 '왕의궁원 프로젝트'에 대해 설명한 뒤 이를 실천하기 위한 국비 지원 요청 배경을 구체적으로 설명했다.

 

우 시장은 이 자리에서 "관광산업을 견인할 '왕의궁원'은 경기전과 전라감영을 비롯 조경단객사오목대이목대 등 전주에 있는 후백제 및 조선왕조의 다양한 유적과 역사와 문화 자산을 한데 엮어 미래 관광자원을 육성하고 관광산업을 견인할 기반을 조성하는 대규모 프로젝트라"고 강조했다.

 

또한 "전주가 가진 장점을 지키고 잘 활용해 관광객이 한옥마을만 머물다 가지 않고 며칠 동안 지역에 머물며 전주의 다양한 모습을 경험하고 전주의 문화를 만끽할 수 있는 체류형 관광지로 만들겠다""미래 전주의 청사진이 될 '왕의궁원 프로젝트'가 완성되면 전주가 다시 전라도의 수도인 옛 명성을 되찾는 것은 물론, 한국을 대표하는 역사 관광도시글로벌 문화 관광도시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한다"는 당위성을 제시했다.

 

이어 "조선시대 최후의 전통 유학자 간재 전우의 정신을 이어 유교문화의 대중화를 선도하고자 하는 간재선비문화수련원 건립 새로운 지역관광을 선도하는 K-Lake(호수)로 한옥마을 연계 체류형 관광객 유치를 위한 '아중호수 조성'미래 과학기술 체험교육 기반 마련과 과학문화 복합공간을 조성하는 '전주 국립 전문과학관 건립'"등은 미래 먹거리 발굴과 현안 해결의 단초가 될 사업"이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올해도 주요 현안사업들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전략적인 국가예산 확보계획을 수립하는 등 한발 앞선 대응을 통해 민선 8기 시정 핵심 목표 구현을 위해 앞으로도 주요 사업 담당 부처와 기획재정부와 국회를 상대로 주요 현안 사업의 당위성을 적극 알려 전주 발전을 앞당길 더 많은 내년도 국가예산을 확보에 총력전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획재정부 예산실은 국가 예산을 편성심의하는 핵심부서로 김동일 예산실장은 전주 시니어클럽망월경로당전라감영 등을 순차적으로 방문해 현황을 살피는 일정을 소화했다.

 

전주시는 이날 김동일 예산실장의 현장 방문을 통해 핵심 사업이 내년도 국가예산 반영에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 어려운 정부 재정 여건에도 불구하고 역대 최대 규모인 59(764억 원)의 신규 사업을 추진할 수 있는 국가 예산을 확보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Dong-il, head of the budget office at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visits Jeonju

Mayor Woo Beom-ki... Proposal for national budget support for core projects such as the King's Palace

 

Reporter Park Dong-il

 

On the 4th, Jeonju Mayor Woo Beom-ki of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proposed national budget support related to key projects of the 'King's Palace Project', including the 'construction of Ganjae Seonbi Cultural Training Center'.

 

Mayor Woo's suggestion that day was made by Kim Dong-il, head of the budget office of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who holds the key to the national budget, as well as the head of the budget management division and the director of the senior citizen policy division of the Ministry of Welfare, etc., to Jeonju to seek ways to support jobs for the elderly, care projects for the vulnerable, and support for unregistered senior citizens. It was done during a visit.

 

In particular, the 'King's Palace Garden Project', the biggest pending issue in city administration, was explained through discussion of cultural-related projects carried out at Jeolla Gamyeong, which was partially restored to embrace Jeonju's historical identity, and the background for requesting government support to put it into practice was explained in detail. did.

 

Mayor Woo said at the event, "The 'King's Palace Garden', which will drive the tourism industry, is a collection of various historical and cultural assets of the Later Baekje and Joseon Dynasties in Jeonju, including Gyeonggijeon and Jeolla Gamyeong, Gyeonggidan, Gaeksa, Omokdae, and Imokdae." "It is a large-scale project that will foster future tourism resources and create a foundation to drive the tourism industry," he emphasized.

 

He continued, "We will protect and utilize Jeonju's strengths to make it a stay-type tourist destination where tourists can stay in the area for a few days, experience the various aspects of Jeonju, and enjoy Jeonju's culture, rather than just staying in the Hanok Village." "Once the 'King's Palace Garden Project', which will serve as a blueprint, is completed, we expect that Jeonju will not only regain its former reputation as the capital of Jeolla-do but also develop into a representative historical tourist city and global cultural tourist city in Korea." did.

 

In addition, "We aim to lead the popularization of Confucian culture following the spirit of Ganjae Comrade, the last traditional Confucian scholar of the Joseon Dynasty. Establish the Ganjae Seonbi Cultural Training Center Attract tourists staying in connection with Hanok Village through K-Lake, which leads new regional tourism. He added, Creation of Ajung Lake," Establishment of Jeonju National Specialized Science Museum, which will lay the foundation for experiential education in future science and technology and create a complex space for science and culture, are projects that will serve as a starting point for discovering future food sources and resolving current issues."

 

Lastly, he said, "We will continue to work with ministries in charge of major projects,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nd the National Assembly to realize the core goals of the 8th popularly elected administration by responding one step ahead, such as establishing a strategic national budget securing plan so that major pending projects can be promoted without setbacks this year as well." "We plan to make every effort to secure more national budget for next year to accelerate the development of Jeonju by actively promoting the legitimacy of major pending projects," he said.

 

Meanwhile, the Budget Office of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is a key department that prepares and deliberates on the national budget. Director Kim Dong-il of the Budget Office had a schedule of sequentially visiting Jeonju Senior Club, Mangwol Senior Citizens' Club, and Jeolla Gamyeong to check on their current status.

 

Jeonju City expects that key projects will serve as a catalyst for reflection in next year's national budget through an on-site visit by Budget Office Director Kim Dong-il.

 

Despite difficult government financial conditions last year, the national budget was secured to pursue 59 new projects(KRW 76.4 billion), the largest ever.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걷고 싶고 머물고 싶은 '용안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