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육군 35사단장 '김광석 장군' 취임
3사관학교 30기… 수도방위사령부 참모장 등 역임
김현종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5/01 [16:0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1일 제40대 육군 제35보병사단장으로 취임한 김광석(오른쪽) 소장이 고창준(대장 = 왼쪽) 제2작전사령관으로부터 지휘권 및 사단기를 이양 받고 있다. / 사진제공 = 육군 35사단 정훈부   © 김현종 기자



 

 

육군 제35보병사단장 이취임식이 1일 고창준(대장) 2작전사령관 주관으로 사단 사령부 연병장에서 지역 참전용사와 인접부대장을 비롯 주요기관장과 유관기관부대장병 및 군무원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지휘관의 꽃'으로 불리는 사단장 이취임식은 국민의례 애국가 제창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인사명령 낭독 부대기(지휘권) 이양 2작전사령관 훈시 열병 이임사 취임사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지휘권을 넘겨받은 신임 제40대 김광석(소장 = 2023113차 진급) 사단장은 취임사를 통해 "지역 유관기관과 함께 통합방위태세를 확립한 가운데 현존전력을 극대화시키는 등 훈련다운 강한 훈련을 통해 부대 전통과 기개가 더욱 빛을 발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주문했다.

 

이어 "육군 제35보병사단1955년 창설 이래 철통같은 해안경계와 수준 높은 지역방위 예비군 전력 육성 및 확고한 통합방위 태세 확립을 비롯 국민의 군대로 적극적인 대민지원 등 지역 방위는 물론 도민의 안전과 생명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신임 김광석 장군은 19933사관학교 30기로 임관했으며 53보병사단 연대장 및 참모장육군본부 정보작전참모부 지휘통제실장작전과장수도방위사령부 참모장등을 역임했다.

 

특히 야전과 정책부서에서 주요 직책을 두루 거치며 탁월한 전문성과 인품을 인정받고 있다는 평이 지배적이다.

 

한편, 전임 제39대 사단장을 역임한 오혁재 소장은 육군본부 기획관리참모부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eneral Kim Gwang-seok' inaugurated as commander of the Army's 35th Division

30th class of the 3rd Military AcademyServed as Chief of Staff at the Capital Defense Command, etc

 

Reporter Kim Hyun-jong

 

The Army 35th Infantry Division commander's transfer and inauguration ceremony was held on the 1st at the division headquarters parade ground, hosted by 2nd Operations Command Commander(General) Go Chang-jun, with over 400 people in attendance, including local veterans and commanders of adjacent units, as well as heads of major organizations, related organizations, unit officers, and military personnel. It was held successfully.

 

The division commander transfer and inauguration ceremony, known as the 'flower of the commander', consists of national ceremony singing of the national anthem silent prayer for the patriotic patriots and patriots reading of personnel orders transfer of the unit flag(command authority) instructions from the 2nd Operational Command parade transfer speech inauguration speech, etc. It was carried out in that order.

 

The new 40th division commander, Kim Gwang-seok(major general = 3rd promotion in November 2023), who took over command, said in his inauguration speech, "Through strong training, such as maximizing existing forces while establishing an integrated defense posture with local related organizations," "Let's work hard to make the unit’s traditions and spirit shine even brighter," he ordered.

 

He continued, "Since its establishment in 1955, the Army's 35th Infantry Division has been protecting the safety and lives of the citizens of the province as well as regional defense, including providing an iron-clad coastal perimeter, nurturing high-quality regional defense reserve forces, establishing a solid integrated defense posture, and actively supporting the public as a people's army." "I know that they are dedicating themselves to this," he added.

 

The new General Kim Gwang-seok was commissioned into the 30th class of the 3rd Military Academy in 1993 and served as the regimental commander and chief of staff of the 53rd Infantry Division, the head of the command and control office of the Information Operations Staff at the Army Headquarters, the head of the operations section, and the chief of staff of the Capital Defense Command.

 

In particular, the prevailing opinion is that he is recognized for his outstanding expertise and character while holding key positions in the field and policy departments.

 

Meanwhile, Major General Oh Hyuk-jae, who previously served as the 39th Division Commander, moved to the position of Chief of Staff for Planning and Management at Army Headquarter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걷고 싶고 머물고 싶은 '용안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