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익산역 동부광장 '미디어아트 공간' 조성
인터렉티브 미디어아트ㆍ아트월 등 미디어 체험 및 쉼터
이도형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6/10 [11:2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호남 철도교통의 관문인 익산역 동부광장이 야간에 관람객의 움직임에 따라 기하학 패턴ㆍ꽃ㆍ과일ㆍ파도 등 영상이 다채롭게 변하는 이색적인 미디어 체험 요소와 쉼터로 조성됐다. / 사진제공 = 익산시청  © 이도형 기자



 

 

호남 철도교통의 관문인 익산역 동부광장에 미디어아트 공간이 조성됐다.

 

전북자치도 익산시는 "야간경관 명소화 사업으로 익산역 동부광장을 야간에도 아름답게 빛나는 다채로운 미디어 체험 요소와 쉼터를 조성했다"10일 밝혔다.

 

익산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철도교통의 중심지 이미지를 높이는 등 익산역을 필두로 야간경관 명소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먼저 '미디어 그라운드'는 익산역 동부광장 570에 프로젝터 2대와 동작감지 센서를 비롯 스피커가 설치돼 '인터렉티브 미디어아트'를 경험할 수 있다.

 

인터렉티브 미디어아트는 관람객의 움직임에 따라 영상의 움직임이 변하는 전시다.

 

기하학 패턴과일파도 등 영상이 다채롭게 변하는 이색적인 경험을 제공한다.

 

'아트캔버스 인 익산(ART CANVAS in IKSAN)'은 미디어월을 활용, 익산의 유구한 역사와 현재를 빛과 보석으로 표현한다.

 

무겁고 투박한 기존의 전광판과는 다르게 투시되는 유리 소재를 접목, 보석의 기본적인 결정형태인 삼각형을 패턴화해 조형성까지 부여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시민과 관광객을 위한 이색적인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운영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미디어아트 공간이 새로운 관광 명소로 거듭나 구도심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마중물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야간경관 명소화 사업은 익산만의 정체성을 담은 야간경관 10대 명소를 발굴, 도시 이미지를 높이고 명소별 체험코스 개발 등 도시마케팅 요소를 마련하기 위한 사업이다.

 

익산역 광장은 기차를 이용하는 관광객을 처음 맞이하는 관문 역할을 하는 장소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reation of 'Media Art Space' at Iksan Station Northeast Square

Media experiences and rest areas such as interactive media art and art walls

 

Reporter Lee Do-hyung

 

A media art space was created at the eastern plaza of Iksan Station, the gateway to Honam railway transportation.

 

Iksan City,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announced on the 10th, "As part of the night view attraction project, we have created a variety of media experience elements and a rest area in the eastern plaza of Iksan Station that lights up beautifully at night."

 

Iksan City expects that this project will contribute to revitalizing nighttime scenery, starting with Iksan Station, by enhancing the image of a railway transportation hub.

 

First, 'Media Ground' is installed in 570of Iksan Station's eastern plaza with two projectors, motion detection sensors, and speakers, allowing you to experience 'interactive media art'.

 

Interactive media art is an exhibition in which the movement of the video changes depending on the movement of the viewer.

 

It provides a unique experience in which images change in a variety of ways, including geometric patterns, flowers, fruits, and waves.

 

'ART CANVAS in IKSAN' uses a media wall to express Iksan's long history and present with light and jewels.

 

Unlike the heavy and clunky existing electronic display boards, transparent glass material was incorporated and a triangle, the basic crystal shape of jewelry, was patterned to give formativeness.

 

Iksan Mayor Jeong Heon-yul said, "We will do our best to continuously operate and manage the space so that it can be reborn as a unique space for citizens and tourists," and added, "We hope that the media art space will be reborn as a new tourist attraction and serve as a priming force for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in the old city center."

 

Meanwhile, the night view attraction project is a project to discover the top 10 night view spots with Iksan's unique identity, improve the city's image, and prepare city marketing elements such as developing experience courses for each spot.

 

Iksan Station Square is a place that serves as the gateway to first welcome tourists using the trai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걷고 싶고 머물고 싶은 '용안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