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황숙주 순창군수 '대한민국 충효대상'
正道正行 철학… 행정공직부문 지방자치발전 공로 대상 '수상'
기사입력: 2017/08/24 [22:3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은정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황숙주 전북 순창군수가 24일 서울 백범기념관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충효대상' 시상식에서 행정공직부문 "지방자치발전공로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순창군청 전경 및 황숙주 군수)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은정 기자

 

 

  

황숙주 전북 순창군수가 '평소 확고한 국가관으로 봉사와 효'를 실천한 공로를 인정받아 24일 서울 백범기념관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 충효대상' 시상식에서 행정공직부문 "지방자치발전공로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12회째를 맞은 '대한민국 충효대상'은 사회의 다양한 부문에서 평소 봉사와 선행효행 등 투철한 사명감과 확고한 국가관으로 국가 발전은 물론 문화예술의 우수성을 국내외에 널리 알리는데 타의 귀감이 되는 인물들을 선정해 수여하고 있다.

 

황 군수는 평소 정도정행(正道正行)의 공직철학을 바탕으로 투철한 국가관을 갖춘 공직문화 조성과 효를 밑그림으로 다양한 시책사업과 복지사업을 추진해 지역발전 창출을 일궈낸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황 군수는 직원 월례조회 등 각종 교육을 통해 공직자들이 먼저 투철한 국가관을 갖고 모든 일을 처리해 줄 것을 강조하는 등 나라를 위해 일할 수 있는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옥천인재숙 사관반을 설치한 지역인재 양성 부문 역시 높게 평가를 받았다.

 

, ()정신 차원으로 호남의 성리학을 이끈 하서 김인후 선생의 학문적 업적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사업을 추진하는 등 구례곡성순창담양으로 이뤄진 장수벨트를 구성해 ‘100살 잔치회혼례를 열어 어른에 대한 공경심과 효를 중시하는 문화를 확산 시켰다.

 

또한, 마을 경로당을 찾아 군정 추진 상황을 설명하는 등 어르신 봉양을 몸소 실천해 진정으로 원하는 맞춤형 복지정책에 공헌했다는 평가를 받아 선정됐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수상 직후 소감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과 효()를 중시여기는 기본을 바탕으로 진정 군민들이 원하는 군정 추진에 변함없이 노력할 것" 이라며 "화합과 협력으로 늘 맑고 깨끗한 순창누구나 찾아와 머무르고 싶은 순창농어업인이 활짝 웃는 명품 순창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기획】제21회 김제지평선축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