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공연/전시
전주문화재夜行, 마지막 시간 문 열린다!
16일 경기전 등 한옥마을 일원… 5개월 대장정 피날레
기사입력: 2017/09/14 [14:5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박은경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주문화재야행(夜行)'이 오는 16일 경기전과 오목대 등 전주한옥마을 일원에서 3차례의 본 야행과 폐막야행 등 5차례에 걸쳐 진행된 피날레를 장식한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박은경 기자


 

 

전주의 역사가 살아 숨 쉬는 다양한 문화재와 전주한옥마을의 색다른 야간 풍경과 인간문화재들의 공연을 함께 즐긴 올해 마지막 '전주문화재 야행(夜行)'이 오는 16경기전과 오목대 등 전주한옥마을 일원에서 피날레를 장식한다.

 

이날 행사를 끝으로 지난 5월 개막야행을 시작으로 6~83차례의 본 야행과 폐막야행 등 5차례에 걸쳐 진행된 "2017 전주문화재야행"이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폐막야행의 메인무대는 오후 8, 경기전 광장에서 진행되며 인류무형문화유산의 뿌리, 열매를 맺는다를 주제로 우리소리 '바라지'와 '진도군립민속예술단임실필봉농악'이 전주문화재야행의 마지막을 화려하게 빛낼 예정이다.

 

특히, 우리소리 '바라지'는 전통음악에서 판을 이끌어가는 주된 소리에 보태지는 반주자들의 즉흥소리를 의미하는 것으로 이번 폐막 야행에서 진도씻김굿 등 전통을 기반으로 재창작한 음악 연주를 통해 관객들에게 민속악의 매력을 전한다.

 

, '진도군립민속예술단'은 추석을 전후해 달밤에 행해진 국가무형문화재 제8호 강강술래를 선보이고 임실필봉농악보존회가 무대에 올라 폐막야행을 마무리한다.

 

지난 1988년 국가무형무화재 제11-5호로 지정된 '임실필봉농악'은 쇠가락(꽹과리 가락)의 맺고 끊음이 분명하여 가락이 힘차고 씩씩하며, 개개인의 기교보다 단체의 화합과 단결을 중시한다.

 

과거부터 현재까지 이어지는 전통문화유산이 가지고 있는 가치를 미래에 전수할 필요성을 깨닫게 하는 '한국수작'프로그램은 오후 730분 오목대에서 열리며 모보경의 판소리조승희김기범최광일의 산조연주전준호의 장단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

 

젊은 국악인들의 무대를 통해 전통문화의 현재와 미래를 살펴볼 수 있는 미래수작프로그램은 오후 7시 전주소리문화관에서 진행된다.

 

이날 미래수작에서는 동아국악콩쿠르 일반부 금상을 수상한 소리꾼 이진우와 국립민속국악원 지도단원인 아쟁 연주자 김효신성남시립국악원 상임단원 대금연주자 권호윤전주시립국악단 상임단원인 피리연주자 유승열퓨전국악 프로젝트 가온의 공연팀장인 해금연주자 이미진KBS 국악한마당 전속연주단에 소속된 가야금연주자 배유경이 판소리와 기악산조를 연주하고 전주시립국악단 상임단원인 오흥민이 장단을 맞춰 무대에 오른다.

 

또한, 기능분야 무형문화재에게 직접 이야기를 듣고 시연을 관람할 수 있는 시간인 '별에게 길을 묻다'는 오후 6시 전주소리문화관에서 진행되며, 선자장 조충익과 나전장 최대규가 그들의 작품세계와 삶을 이야기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이날 야행에서는 오백년 역사를 지켜온 태조 이성계의 초상화를 찾는 참여형 미션수행게임인 태조어진흩어진 빛의 조각을 찾아라와 한옥마을 골목골목을 둘러보며 제228호 천상열차분야지도 속 숨겨진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천문학 강의와 국악공연 등으로 구성된 맞춤형 향유프로그램인 별빛기행도 마주할 수 있다.

 

이밖에, 이날 경기전 뜨락에서는 따뜻한 차 한 모금이 주는 여유를 즐길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인 달빛차회가 경기전 쉼터와 태조로 쉼터에서는 한옥마을을 걷다 지친 관객들이 잠시 쉬어가며 전통예술과 만날 수 있는 '영상으로 만나는 무형문화유산'이 각각 진행된다.

 

아울러, 태조어진 봉안행렬 반차도가 새겨진 한지등과 한지로 만든 소원등이 마지막 야행이 펼쳐지는 한옥마을 거리 곳곳을 밝힐 예정이다.

 

한편, 폐막야행의 주요 프로그램 일정 등은 전주문화재야행추진단에 문의하면 자세한 사항을 안내받을 수 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주문화재야행 관련기사목록

"제19회 김제지평선축제" 20일 팡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