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동영상
풍성한 한가위 되세요!
기사입력: 2019/09/10 [09:4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임직원 일동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전북"을 사랑해 주시는 애독자 및 네티즌 여러분 모두 오복(五福)이 넘치는 추석 명절 보내시기를 기원합니다.

 

우리말에 '추체험(追體驗)'이란 단어가 있습니다.

 

사전적 의미를 살펴보면 "남이 체험한 것을 마치 자기가 한 것처럼 느낌" 이라고 나와 있지요.

 

이 말의 깊은 속뜻은 '먼저 상대방의 입장에서 생각해보고, 그 다음 그 상대방을 다른 사람이나 일반상식에 비교하라'는 것일 겁니다.

 

부디, 올 추석은 상대방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행동했으면 어떨까 싶습니다.

 

아울러, 세상살이가 팍팍한 사람들에게 "서 있지 말고 여기 좀 앉으라"며 자기가 앉았던 의자에서 엉덩이를 살짝 틀어주고 싶은 나누는 마음도 꼭 잊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코앞으로 바짝 다가온 추석 명절날 온 가족이 휘영청 밝은 둥근 보름달을 보며 소원을 비는 아름다운 광경이 연출되기를 바라며 가정마다 더욱더 큰 행복이 가득하시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끝으로 "사랑한다고맙다잘하고 있다"는 칭찬과 격려의 말로 서로에게 훈훈한 이야기힘이 될 수 있는 있는 덕담을 건네며 상대방을 배려해 주십시오.

 

서로에 대한 배려와 존중은 마음이 따뜻하고 넉넉해지는 만큼 명절증후군해소의 첫걸음이지 않을까 합니다.

 

"추석"  명절 잘들 보내세요.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임직원 일동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임직원 일동 관련기사목록

전북경찰청 '모션그래픽' 제작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