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육군 35사단 장병 제설작업 지원
눈 폭탄 쏟아진 진안 음수마을 진입로 확보 대민지원
기사입력: 2018/01/10 [16:2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육군 35사단 예하 진안대대 장병들이 10일 눈 폭탄이 쏟아져 고립된 진안군 성수면 음수마을의 진입로를 확보하기 위해 제설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육군 35사단     © 김현종 기자


 

 

 

육군 35사단 예하 진안대대 장병 10여명은 10일 대민지원 일환으로 눈 폭탄이 쏟아져 19.5cm의 누적적설량을 기록하고 있는 진안군 성수면 음수마을을 찾아 제설작업을 실시했다.

 

이날 장병들은 눈이 내린 뒤 찾아온 한파 때문에 도로가 얼어붙어 마을버스 운행이 중지되면서 일부 마을이 고립되자 교통로를 확보하는 등 독립가옥의 진입로를 뚫어주고 안전을 위해 지붕 위 눈을 치우는 구슬땀을 흘렸다.

 

육군 35사단 관계자는 군부대는 적시에 제설작전을 실시했기 때문에 현재 고립된 곳이 없다갑자기 내린 폭설로 일부 마을의 교통이 끊겼다는 소식을 듣고 지자체 요청에 앞서 군() 장병들이 두 팔을 걷고 나섰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병도 정무수석… 전북도정 현안 청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