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가전제품 위탁 설치 기사 금반지 훔쳐
전주완산경찰서… 40대 남성 절도 혐의로 입건
기사입력: 2018/01/11 [10:4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전제품 위탁 설치 기사가 귀금속을 훔친 혐의로 경찰에 덜미를 잡혀 법의 심판대에 올랐다.

 

전북 전주 완산경찰서는 11A(41)를 절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226일 전주시 완산구 한 아파트에 냉장고를 배송한 뒤 설치하는 과정에 주변의 감시가 소홀한 틈을 이용, B(67) 소유의 60만원 상당의 24k 반지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냉장고 설치 작업을 마친 뒤 탁자위에 놓여 있던 금반지를 발견하고 "순간적으로 욕심이 생겨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단순 절도 사건은 실수로 범행을 저지르는 경향이 대다수지만 사연 모두를 참작해 선처한다면 이 같은 작은 일탈이 법과 질서가 잘 지켜지지 않는 사회로 변모될 수 있는 만큼, 추적 수사 및 추궁 끝에 범행 일체를 자백 받았다""절도는 엄연한 범죄행위인 만큼, 남의 물건에 손을 대는 유혹에 빠지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전제품 설치 기사 금반지 훔쳐 관련기사목록

한병도 정무수석… 전북도정 현안 청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