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공연/전시
부안군, 오는 5월 나폴레옹 이각모 전시!
2018년 세계스카우트잼버리 개최지 '부안 방문의 해' 기념
기사입력: 2018/01/23 [13:2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하림그룸 김홍국 회장이 지난 2014년 모나코 왕실로부터 188만 4,000유로(약 26억원)에 낙찰 받은 나폴레옹이 직접 착용한 "이각모(바이콘)"가 '부안 오복마실축제' 기간인 오는 5월 5일부터 7일까지 전시된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 이한신 기자


 

 

 

하림그룸 김홍국 회장이 지난 2014년 모나코 왕실로부터 1884,000유로(26억원)에 낙찰 받은 "이각모(바이콘)"가 '부안 오복마실축제' 기간인 오는 55일부터 7일까지 전시된다.

 

이번 전시는 스카우트인들의 모험과 도전정신이 나폴레옹의 "내 사전에 불가능은 없다"는 명언과 딱 맞아 떨어져 2018년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개최지인 '부안 방문의 해'를 기념해 마련됐다.

 

특히, 50cm 정도 크기의 '이각모'는 나폴레옹이 200여년 전 이탈리아 마렝고 평원에서 오스트리아 멜라스 장군이 이끈 7만 군대를 상대로 대승을 거둔 전투에서 직접 착용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따라, 최근 국내에서 가장 높은 서울 제2롯데월드(서울스카이) 120층에 전시돼 많은 관광객들에게 인기를 끌기도 했다.

 

김종규 부안군수는 "불굴의 정신으로 2023년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를 부안에 유치한 것처럼 스카우트의 도전과 모험정신이 이번 나폴레옹 이각모 전시를 통해 다시 한 번 살아나 세계스카우트잼버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는데 큰 힘이 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는 김 군수가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을 직접 만나 부안 전시를 설득한 결과 이뤄졌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기획】정읍시… 변화의 바람이 분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