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전북도 국제교류센터 '업무협약'
지평선축제 및 문화‧관광분야 등 공동발전 활성화 초점
기사입력: 2018/07/12 [12:5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신성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박준배(가운데 왼쪽) 전북 김제시장이 12일 시청 2층 상황실에서 전북도 국제교류센터와 문화‧관광분야 국제교류 촉진 및 공동발전 사항에 초점을 맞춘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흐뭇한 표정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신성철 기자


 

 

 

전북 김제시와 전북도 국제교류센터가 문화관광분야 국제교류 촉진 및 공동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두 손을 맞잡았다.

 

12일 김제시청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은 대한민국 글로벌 육성축제로 선정된 "20회 김제지평선축제"를 통해 대한민국의 다양한 농경문화 체험 기회를 외국인들에게 제공하는데 초점이 맞춰졌다.

 

또 양 기관의 민간 국제교류 활성화를 도모하는 동시에 공동발전과 상생이 밑그림으로 그려졌다.

 

특히 한국-러시아간 지평선축제를 통한 문화교류추진 한국-태국 수교 60주년 기념 한태 관광진흥협회 임원 초정 지평선축제-전북국제교류 페스티벌 공동 홍보 등이 담겼다.

 

이 밖에도, 김제시와 전북도 국제교류센터가 다양한 분야의 교류를 폭넓게 추진해 민간 국제교류의 수요 증가에 적극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업무협약 체결에 앞서 "지평선축제를 시작으로 각 기관의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유기적 연대를 확립해 다양한 정보와 국내외 행사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하는 등 글로벌 문화 교류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한편, 오는 105일부터 109일까지 5일간 벽골제 일원에서 개최될 '20회 김제지평선축제'는 관광객 들의 이목을 사로잡는 다채로운 행사로 더 큰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무주 농특산물 홍보‧판매 '성료'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