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공연/전시
부안군 '복나와라 뚝딱 축제' 개최
동진 지비마을 11월 10일… 전통행사‧농특산물 할인 등
기사입력: 2018/10/26 [12:5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 동진면 봉황리 지비마을 주민들이 오는 11월 10일 "제2회 가자 지비로! 복나와라 뚝딱" 축제를 개최한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 동진면 봉황리 지비마을 주민들이 오는 1110일 "2회 가자 지비로! 복나와라 뚝딱"축제를 개최한다.

 

이 축제는 지역 주민과 향우귀농인관광객 모두가 한자리에 모여 가을여행의 색다른 추억을 담아갈 수 있도록 전통행사 특산물 음식체험 특산물 할인행사 등의 테마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공동우물제 전통칠순팔순 잔치 시골스럽지만 소박한 지비마을 특산물 음식체험 콩타작 떡메치기 체험 등 독특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이 풍성하게 운영된다.

 

, 탐스럽고 빨갛게 익은 사과를 가족 연인들과 함께 수확의 기쁨을 흠뻑 느낄 수 있어 지난해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킨 체험 프로그램으로 현장에서 접수할 수 있다.

 

동진면 지비마을은 총 60여가구 120여명이 수도작을 위주로 과수버섯약용작물 등 다양한 소득 작목을 재배하고 있다.

 

최근에는 젊은 귀농인들 10여명이 성공적으로 정착해 전라북도 귀농귀촌 우수마을로 선정되는 등 활력이 넘치는 마을로 귀농귀촌인과 기존 주민들이 소통공감동행을 일궈내며 서로 화합하고 화목한 마을 공동체를 형성해 모범이 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38회 전국장애인체전 '전북선수단' 해단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