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공연/전시
순창, 생활문화예술동호회 한마당 '개최'
오는 9일 향토회관… 다양한 연령층 화합 한마당 연출한다
기사입력: 2018/11/07 [10:1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정은진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순창군이 후원하고 순창군 생활문화예술동호회가 주관하는 "2018 가을밤 군민문화축제"가 오는 9일 향토회관에서 열린다.                                                                                          / 사진제공 = 순창군청     © 정은진 기자


 

 

 

전북 순창군이 후원하고 순창군 생활문화예술동호회가 주관하는 "2018 가을밤 군민문화축제"가 오는 9일 향토회관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동호회 회원들의 갈고 닦은 실력은 뽐내는 것뿐만 아니라 군민이 주체로 생활 속 문화 저변 확대 일환으로 10대에서 70대까지 다양한 연령의 계층이 참여해 군민 화합 한마당으로 개최된다.

 

특히 하모니카 앙상블 동계 이쁘니 합창단 등의 공연을 시작으로 식전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킨 뒤 1부 개회사와 축하인사에 이어 2부 장수우리춤 등 9개 동호회 팀의 공연 및 3부 전문공연팀인 SNF 세현진필의 공연 등이 다채롭게 펼쳐진다.

 

, 향토회관 로비에 생문동 회원들의 작품도 전시된다.

 

순창지역에는 총 53개 생문동 동호회와 1,000여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는 명실상부한 순창을 대표하는 문화단체중 하나다.

 

지난 제13회 순창장류축제에서 부 무대를 책임져 관람객 유치에 큰 축을 담당하는 등 요양병원을 비롯 소외계층을 찾아가는 문화공연과 강천산 등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지에서 버스킹 공연을 통해 관광객 및 군민과 소통향상에 노력하고 있다.

 

순창군 생활문화예술동호회 최종섭 회장은 "52시간 근로시간이 도입되면서 워라밸(work and life balance)의 흐름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문화생활을 즐기는 군민이 증가하는 등 그에 따른 문화공동체 역시 늘어남에 따라 생활밀착형으로 문화를 향유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아울러 "이번 군민문화축제는 동호회 회원들의 갈고 닦은 실력을 뽐내는 자리이자 함께 화합하는 문화행사의 장이 될 수 있도록 군민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희망 2019 나눔 캠페인" 출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