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건/사고
남원署, 여성 속옷 훔친 40대 입건
단순 호기심에 범행했다 진술… 경찰 여죄 수사
기사입력: 2019/02/21 [10:1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대낮에 가정집에 침입해 여성 속옷을 훔쳐 달아난 40대가 경찰의 추적 수사 끝에 덜미를 잡혀 법의 심판대에 올랐다.    (A씨가 지난 2일 속옷 5점과 양말 3점을 훔쳐 나오고 있는 장면)   / 사진제공 = 전북지방경찰청     © 김현종 기자


 

 

 

가정집에 침입해 여성 속옷을 훔쳐 달아난 40대가 경찰의 추적 수사에 덜미를 잡혀 법의 심판대에 올랐다.

 

전북 남원경찰서는 21일 건조대에 있는 속옷을 훔친 A(49)를 절도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일 오후 2시께 남원시 왕정동 한 주택 테라스에 있는 건조대에 걸어놓은 B(57)의 속옷 5점과 양말 3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여성 속옷에 대한 단순 호기심에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성적 만족을 느끼기 위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추정하고 아직 신고 되지 않은 여죄를 밝혀내기 위해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제지평선축제 '소규모 ・ 분산' 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