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군산준법지원센터 '보호관찰위원' 모집
범죄예방활동 및 수강 프로그램 지원 등 역할
기사입력: 2019/03/14 [10:0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군산준법지원센터는 지난 1일자로 신설된 보호관찰위원 및 법무보호위원 제도에 따라 비행청소년에게 삶의 나침반 역할 및 정서적‧사회적 지지를 해 줄 수 있는 보호관찰위원인 '멘토단'을 모집한다.            (군산준법지원센터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 군산준법지원센터는 지난 1일자로 신설된 보호관찰위원 및 법무보호위원 제도에 따라 보호관찰대상자와 출소자의 건전한 사회복귀를 지원할 '보호관찰위원'을 모집한다.

 

'보호관찰위원'은 전문적 상담 및 체계적 원호활동을 통해 보호관찰대상자의 건전한 사회복귀를 돕는 민간자원봉사단체로 군산준법지원센터에 소속돼 범죄예방활동을 지원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또, 지역사회 내 법교육 등 보호관찰대상자 지도 및 감독 지원을 비롯 수강프로그램 지원‧사회봉사 집행감독 지원 등의 역할을 담당한다.

 

지원 자격기준은 사회적으로 신망을 받거나 범죄예방 및 사회봉사에 열의가 있고 전문상담 능력을 보유하거나 국가공무원법 제33조의 결격 사유에 해당하지 않으면 신청이 가능하다.

 

임기는 3년으로 중임이 가능하며 법무부 '보호관찰위원'으로 활동하기를 희망하는 사람은 군산준법지원센터로 문의하면 자세한 사항을 안내받을 수 있다.

 

군산준법지원센터 안성준 소장은 "누군가 단 한사람이도 변함없는 내 편이 있다는 것은 살아가는데 큰 힘으로 작용한다"며 "순간의 잘못된 판단으로 방황하는 비행청소년들을 바른 길로 이끌어 줄 군산과 익산지역 멘토인 보호관찰위원 모집에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기존 '보호관찰' 및 '법무보호' 분야 민간자원봉사자들은 각 지방검찰청에 소속된 "법사랑위원 지역연합회"로 활동했으나 범죄예방 활동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기존 조직에서 분리됐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솔라파크코리아, 전주산단 증설투자 '협약'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