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3개 스포츠클럽, 지원금 2억5,000 확보
군산‧익산‧완주… 선수 저변확대 및 육성사업 선정 '쾌거'
기사입력: 2019/03/24 [09:5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최인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지역 3개 스포츠클럽이 대한체육회의 ‘2019 선수저변확대지원 및 스포츠클럽 선수육성사업’ 공모에 선정돼 예산을 지원받는다.   (전라북도체육회 전경 및 최형원 사무처장)              / 사진제공 = 전북도체육회     © 최인규 기자


 

 

 

전북지역 3개 스포츠클럽이 대한체육회의 ‘2019 선수저변확대지원 및 스포츠클럽 선수육성사업’ 공모에 선정돼 예산을 지원받는다.

 

이번에 선정된 도내지역 신규 공공 스포츠클럽 사업대상자는 ▲ 군산 ▲ 익산 ▲ 완주 등으로 서면평가(80%)와 발표평가(20%) 후 현장실사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공공 스포츠클럽 심사는 ▲ 스포츠 정책에 부합하는 공적인 역할 수행 가능 여부 ▲ 재정자립 기반 구축 능력 ▲ 지역주민의 수요와 요구에 부응할 수 있는 프로그램 수행 능력 등을 기준으로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이번 심사에 따라 군산스포츠클럽(골프‧탁구)과 익산스포츠클럽(축구‧펜싱)은 1억원의 예산을 지원받는 쾌거를 일궈냈으며 완주스포츠클럽은 선수육성 선정 부문의 예산 5,000만원을 확보했다.

 

특히, 이들 3개 스포츠클럽은 지자체 및 지역체육회 등을 통해 지역사회와 프로그램을 연계 운영할 수 있도록 행정 지원 역시 받을 수도 있다.

 

전북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은 "도내지역 스포츠클럽이 더욱 활성화돼 한국형 스포츠클럽 모델 구축의 선구자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한편, 대한체육회 예산 지원 사업은 체계적인 지도활동 등을 통한 우수선수 발굴과 지역 내 선수저변확대를 위해 이뤄지고 있다.

 

공공 스포츠클럽은 다양한 연령과 계층의 지역 주민이 원하는 종목을 저렴한 비용으로 즐길 수 있는 체육시설 중심 스포츠클럽이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경찰청 '모션그래픽' 제작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