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 '새단장'
주차면… 전통한옥 형상화한 빗살무늬 창살 도색 등
기사입력: 2019/05/13 [11:4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전주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이 전통한옥 창살을 형상화한 빗살무늬로 주차면이 도색되는 등 화단으로 둘러싸인 쾌적한 공간으로 탈바꿈됐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전북 전주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이 전통한옥 창살을 형상화한 빗살무늬로 주차면이 도색되는 등 화단으로 둘러싸인 쾌적한 공간으로 탈바꿈됐다.

 

전주시는 "전주한옥마을을 방문하는 1000만 여행객에게 주차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의 옥상방수포장 및 주차라인 재구획 등 보수공사 등 새단장을 마무리했다"고 13일 밝혔다.

 

새롭게 옷을 갈아입은 공영주차장은 지난 2013년 준공된 이후 175면의 주차공간이 제공됐으나 이용객이 급증하는 과정에 옥상층 주차면 바닥 도막재가 탈락돼 누수가 발생되는 등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따라, 총 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도막형 바닥재와 경계석 등을 철거하는 절차를 거쳐 방수보강한 이후 재포장을 완료했다.

 

또, 주차면은 한옥 창살을 형상화한 빗살무늬 디자인으로 도색하고 가장자리 여유 공간에 와편 쌓기로 치장한 화단을 설치한 뒤 반송‧철쭉‧남천‧회양목‧측백‧능소화‧꽃잔디 등이 식재됐다.

 

전주시 김용태 한옥마을지원과장은 "주한옥마을을 방문하는 여행객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해 여행하기 좋은 여행지 인식 및 주차 공간뿐만 아니라 한옥마을 전경을 배경으로 사진을 촬영하는 등 잠시나마 쉴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고창 학원농장 '해바라기' 만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