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 스포츠클럽 교류전 18일 개최
완주군 일원에서 총 6개 종목 450여명 참가, 선의의 경쟁
기사입력: 2019/05/14 [14:3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한국형 스포츠클럽 모델 구축의 선구자적 역할을 하고 있는 전북지역 스포츠클럽들이 오는 18일 완주군 일원에서 선의의 대결을 펼친다.  (전북도체육회 전경 및 최형원 사무처장)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한국형 스포츠클럽 모델 구축의 선구자적 역할을 하고 있는 전북지역 스포츠클럽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전북도체육회에 따르면 '2019 전라북도 스포츠클럽 교류전'이 오는 18일 완주군 일원에서 펼쳐진다.

 

이번 교류전에는 도내 8개 스포츠클럽 가운데 고창생물권공공스포츠클럽과 무주태권도원공공스포츠클럽을 제외한 ▲ 전북스포츠클럽 ▲ 전주비전스포츠클럽 ▲ 군산스포츠클럽 ▲ 익산스포츠클럽 ▲ 완주스포츠클럽 ▲ 남원거점스포츠클럽 등 도내 6개 클럽과 전남 순천스포츠클럽이 초청된다.

 

개회식은 당일 오전 10시 삼례 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리며 화합의 장인 교류전에 맞게 다채로운 행사가 풍성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또, 축구와 배드민턴‧탁구‧테니스‧택견‧청백전 등 총 6개 종목에 약 450명이 참가한 가운데 선의의 대결을 펼치게 된다.

 

전북도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은 "생활체육을 기반으로 우수 선수를 발굴하는 선진국형 체육시스템 구축을 위해 스포츠클럽을 더욱 활성화 시키는데 총력을 기울이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한편, 대한체육회 '2018 스포츠클럽 선수저변확대 성과 평가'에서 도내 스포츠클럽 대부분이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풍성한 한가위 되세요!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