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동영상
【포토】고창 고수천변 '핑크뮬리' 만개
기사입력: 2019/10/02 [09:5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 고창군이 경관하천 조성 사업 일환으로 봉산리 취성마을 약 600m 고수천 제방을 따라 식재한 1만2,000㎡ 규모의 '핑크뮬리'가 화려한 분홍빛을 뽐내며 상춘객들을 유혹하고 있다.

 

'핑크뮬리'는 안개처럼 뿌옇고 화사한 모습이 포근하고 신비로운 분위기를 연출, SNS를 통해 빠르게 입소문을 타고 명소로 알려지면서 인생사진을 남기기 위해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우리말로는 '분홍쥐꼬리새'라고 부르며 가을에 분홍빛이나 자줏빛으로 꽃을 피워 조경용으로 널리 식재되고 있다.

 

2014년 제주도 휴애리 자연생태공원에서 처음으로 식재됐고 2016년 순천만 국가정원에 핑크뮬리 단지가 조성됐으며 2017년 경주 첨성대 인근에 심어지면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기 시작했다.  / 사진제공 = 고창군청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사람이 보이면 일단, 멈춤' 캠페인 전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