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군 민선체육회장 '김병이' 당선
38표 득표… 조화로운 관계 공정 투명 체육회 피력
기사입력: 2019/12/27 [15:4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에 따라 전북에서 가장 먼저 실시된 초대 민선 임실군체육회장에 김병이(57‧사진) 후보가 당선됐다.

 

전북 임실군체육회는 27일 김병이‧김우연 후보를 대상으로 실시한 초대 민선회장 선거 개표 결과, 전체 대의원 74명 중 73명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기호 1번 김병이 후보가 38표를 얻어 단 3표 차이로 김우연 후보를 누르고 민선 초대회장으로 당선되는 영예를 안았다.

 

김병이 당선자는 “민선 초대회장으로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종목별 전국대회 유치 및 시설확보와 각종 체육공모사업 유치 등 스포츠산업 활성화를 통해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임실 체육발전을 위해 체육인들의 지적을 겸허학 받아들이고 지속적인 대화와 협력을 통한 조화로운 관계로 공정하고 투명하게 체육회를 이끌겠다”고 덧붙였다.

 

김 당선자는 재전 임실군향우회장과 전북사격연맹 부회장 및 전북양궁협회 부회장을 비롯 임실경찰서경발위원 등으로 활동하며 고향과 관련된 각종 행사와 사업 등에 전폭적인 참여와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국민체육진흥법상 지장자치단체장 및 지방의원의 체육단체장 겸직금지 규정에 따라 전북체육회 및 도내 14개 시‧군체육회는 현 지방자치단체장 임기 만료일인 내년 1월 15일까지 민선회장 선거가 진행된다.

 

군산시체육회 초대 민선체육회장은 기존 3파전에서 윤인식 단일후보로 압축돼 사실상 무투표로 당선됐으며 당초 선거일인 오는 28일 당선 공고가 발표될 예정이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상설시장 특화상품 '홍콩' 수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