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설 연휴 전통 민속놀이 한마당 '풍성'
온 가족 나들이 제격… 보석박물관 정상 개관‧왕도역사관
기사입력: 2020/01/24 [12:4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신성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익산 '보석박물관'이 설 연휴 기간인 오는 27일까지 휴무 없이 정상 개관하고 왕궁면에 터를 잡고 있는 '왕도역사관'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민속놀이 체험을 풍성하게 준비했다.  (익산 보석박물관 전경)  / 사진제공 = 익산시청                                                                                                                                    © 신성철 기자

 

 

 

 

전북 익산시 '보석박물관'이 설 연휴 기간인 오는 27일까지 휴무 없이 정상 개관하고 왕궁면에 터를 잡고 있는 '왕도역사관'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민속놀이 체험을 풍성하게 준비했다.

 

먼저, 보석박물관은 국내 제일의 귀금속 가공기술을 보유한 "보석의 도시, 익산"을 널리 알리기 위해 2층 상설전시관 아트갤러리에 '커넥션(부제 보석과 귀금속의 연결)' 전시를 마련했다.

 

또 투호놀이‧딱지치기 등의 민속놀이가 준비돼 있고 명절 당일인 25일에는 한복을 차려입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무료 입장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 밖에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화석(공룡)박물관은 백악기 시대의 움직이는 공룡과 공룡화석 진품을 구경할 수 있고 야외에도 브라키오사우르스 등 다양한 공룡 조형물을 배경으로 인생 컷을 촬영할 수 있다.

 

또한 일몰부터 오후 11시까지 세계유산 백제역사유적 보석도시를 알리는 미디어파사트 영상과 칠선녀 광장에 준비된 사랑의 언약돔‧사랑의 마차‧하트터널‧하트포토존‧빛축제가 화려하게 펼쳐진다.

 

하지만, 귀금속보석 판매센터 주어팰리스는 연휴기간 휴무로 운영하지 않는다.

 

왕도역사관은 설 연휴 기간 동안 ▲ 왕궁리 유적전시관 ▲ 마한관 ▲ 고분전시관을 모두 개관한다.

 

특히 스마트폰 게임과 유튜브를 중심으로 놀이 문화가 변화되고 있는 세태에 우리의 옛것과 백제무왕의 익산경영의 의미를 되새기는 동시에 전통을 되살리기 위해 왕궁에 터를 잡고 있는 유적전시관은 ▲ 팽이치기 ▲ 제기차기 ▲ 고리던지기 ▲ 굴렁쇠 굴리기 ▲ 투호 등의 체험을 준비했다.

 

유적전시관 좌‧우 입구에서는 ▲ 꽹과리 ▲ 징 ▲ 북 ▲ 장구 등의 사물놀이와 윷놀이도 즐길 수 있다.

 

아울러 금마에 있는 마한관에서는 ▲ 팔씨름놀이 ▲ 윷놀이 ▲ 널뛰기 ▲ 제기차기 ▲ 딱지치기 ▲ 구슬치기 ▲ 콩 주머니 던지기 ▲ 고리던지기 ▲ 단체줄넘기 ▲ 투호놀이 등을 체험할 수 있다.

 

웅포에 있는 고분전시관에서도 ▲ 투호 고리던지기 ▲ 구슬치기 ▲ 제기차기 ▲ 딱지치기 등의 체험이 가능하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임실군 '제설작업' 총력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