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건/사고
양궁장서 날아온 화살, SUV 차량에 꽃혀
경찰… 활 슈팅기 스프링 끊어지면서 오발로 추정
기사입력: 2020/06/11 [13:5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전주의 한 양궁장에서 오발로 날아온 것으로 추정되는 화살이 100여m 떨어진 주차장에 주차된 SUV 차량 문을 뚫고 꽂히는 사고가 발생했다.                                                     / 사진제공 = 전북지방경찰청     © 김현종 기자

 

 

 

 

 

전북 전주의 한 양궁장에서 오발로 날아온 것으로 추정되는 화살이 100여m 떨어진 차량 문을 뚫고 꽂히는 사고가 발생했다.

 

11일 전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후 3시 50분께 전주시 덕진동 한 양궁장에서 화살이 날아와 인근 주차장에 주차된 SUV에 박혔다.

 

화살은 차량 왼쪽 뒷문을 관통해 유아용 카시트에 꽂혔으며 당시 차량에 사람이 탑승하고 있지 않아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선수들이 국가대표 선발전을 앞두고 연습하던 과정에 활의 슈팅기 스프링이 끊어지면서 날아온 것으로 추정하고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올 추석은 고향 방문 대신 '영상통화'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