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동영상
심 민 임실군수… '태풍' 휩쓸고 간 농가 위로
기사입력: 2020/09/03 [16:2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구윤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심 민(가운데) 전북 임실군수가 3일 제9호 태풍 '마이삭(MAYSAK)'이 북상하는 과정에 심술을 부린 강풍 피해로 낙과 피해를 입은 복숭아 농가를 찾아 위로한 뒤 "낙과된 과수를 그대로 방치할 경우, 썩는 과정에 병충해가 전염될 수 있는 2차 피해를 사전에 차단하는 동시에 하루빨리 상처를 회복할 수 있도록 복구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는 약속을 하며 타는 심정으로 살펴보고 있다.

 

임실군은 지난 2일부터 3일까지 평균 80㎜이상의 집중호우가 쏟아지는 등 초속 21.7m/s에 이르는 강풍으로 벼 도복 및 과수 낙과 등 89ha 면적에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 사진제공 = 임실군청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임실 치즈테마파크 '국화꽃' 향연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