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가수 진시몬 '정읍시 홍보대사' 위촉
문화ㆍ관광ㆍ풍성한 역사ㆍ먹거리 등 정읍 숨은 매력 전파
기사입력: 2020/09/17 [18:0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유진섭(왼쪽) 전북 정읍시장이 17일 '애수ㆍ둠바 둠바ㆍ보약 같은 친구' 등으로 인기를 독차지하고 있는 가수 진시몬(오른쪽)에게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정읍시청     © 김현종 기자

 

 

 

 

 

 

트로트 '애수ㆍ둠바둠바ㆍ보약 같은 친구' 등으로 인기를 독차지하고 있는 가수 진시몬(52)이 17일 전북 정읍시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진시몬은 향후 2년 동안 향기공화국인 정읍의 이미지를 알리며 지역의 풍성한 역사와 먹거리 등 다양한 매력을 전파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정읍시는 최근 트로트 열풍에 맞춰 진씨가 각종 지역 행사 및 방송 등을 넘나드는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는 과정에 지역의 브랜드가치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진씨는 "역사와 문화 자원이 풍부한 정읍시 홍보대사 역할을 맡아 매우 영광이고 뜻 깊게 생각한다"며 "정읍의 볼거리ㆍ먹거리ㆍ즐길거리를 알리는데 힘을 보태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가수 진시몬은 제주도 출신으로 1989년 MBC '강변가요제'로 가요계에 데뷔했으며 1990년 ‘낯 설은 아쉬움’이라는 록발라드 1집을 발표하면서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렸다.

 

특히 ‘여자의 눈물ㆍ도라도라ㆍ아슬아슬ㆍ내 여자’ 등 발표하는 곡마다 히트를 치면서 ‘미스터트롯 사랑의 콜센터’와 ‘아침마당’ 등 유명 방송 프로그램 출연 러브콜을 받을 정도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진씨는 밝고 건강한 이미지로 세미 트로트의 독보적인 남자 가수로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정읍시는 관광과 기업 유치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대중적으로 인지도와 신뢰도가 높은 유명 인사를 홍보대사로 위촉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사랑의온도탑 '112도' 달성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