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국민연금공단 '스테이 스토롱' 동참
김용진 이사장, 감염병 위기 극복 "희망ㆍ응원 메시지" 전달
기사입력: 2020/10/08 [11:0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국민연금공단 김용진 이사장이 8일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로 코로나19 감염사태 조기 종식을 기원하는 마음으로 '코로나-19 극복, 국민연금도 힘을 더+합니다'는 슬로건으로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국민연금공단                                                                                                                        © 김현종 기자

 

 

 

 

 

 

송하진 전북지사의 지명을 받은 국민연금공단 김용진 이사장이 8일 코로나-19 위기를 건강하게 이겨내자는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에 동참했다.

 

김용진 이사장은 공단 임직원을 비롯 2,200만명의 국민연금 가입자와 500만면의 수급자 등 국민 모두가 감염병 위기를 함께 이겨내자는 의미를 담은 '코로나-19 극복, 국민연금도 힘을 더+합니다'라고 적힌 팻말을 들고 희망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전 세계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국민들이 위축되지 않고 힘을 낼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스테이 스트롱'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연대의 메시지를 전 세계로 확산시키기 위해 외교부에서 시작한 캠페인이다.

 

비누 거품이 묻은 두 손을 모아 기도하는 그림과 응원 문구를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게시하고 다음 참여자 3명을 지목하는 형식의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 캠페인은 개인위생을 철저히 준수해 코로나-19와 싸움을 이겨내자는 상호 격려를 담은 외교부 직원의 아이디어로 시작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해외에서도 많은 호응이 이뤄지고 있다.

 

국민연금공단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그동안 다방면으로 노력을 기울여 왔다.

 

지난 9월부터 경증환자 격리 및 치료를 위해 충청ㆍ중앙2 생활치료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유급휴가비 지원 업무와 소득 감소자에 대한 한시적 납부예외 적용 및 공단사옥 임대료 50% 감면 혜택 등을 제공한 바 있다.

 

한편, 국민연금공단 김용진 이사장은 ▲ 김선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장 ▲ 이인재 지방자치인재개발원장 ▲ 김수영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 3명을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 다음 참여자로 지명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On the 8th, Chairman Kim Yong-jin of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who was appointed by the Jeonbuk Governor Song Ha-jin, participated in the'Stay Strong' campaign to overcome the Corona-19 crisis in a healthy way.

 

Chairman Kim Yong-jin posted a sign saying'Overcoming Corona-19 and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which means that all the people, including employees of the Corporation, 22 million national pension subscribers and 5 million recipients, will overcome the infectious disease crisis together. He gave a message of hope and support.

 

At this meeting, he said, "Although the world is struggling with the prolonged Corona 19, we hope that the people will be able to strengthen themselves without shrinking."

 

'Stay Strong' is a campaign launched by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to spread the message of solidarity to overcome COVID-19 around the world.

 

It is carried out in a relay method in which two hands with soapy bubbles are put together to pray and a phrase of support is posted on SNS (Social Network Service) and points out the next three participants.

 

This campaign started with the idea of ​​an employee of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with mutual encouragement to overcome the fight against Corona-19 by thorough compliance with personal hygiene, and is spreading, and a lot of response is being made abroad.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has been making efforts in many ways to overcome Corona 19.

 

Since last September, the Chungcheong-Jungang 2 Life Treatment Center has been operating for isolation and treatment of mild patients, and has provided a 50% reduction in rent for the industrial complex office building, applying a temporary exemption from paying for Corona 19 paid vacation expenses, and reducing income. There is a bar.

 

Meanwhile, President Kim Yong-jin of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 Kim Sun-min, head of the Health Insurance Review and Assessment Institute ▲ Lee In-jae, head of the Local Government Human Resources Development Institute ▲ Kim Soo-young, the head of the Korea Publishing Culture Industry Promotion Institute, appointed as participants after the 'Stay Strong' campaig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헌율 익산시장 '방역관리 실태' 점검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