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 '지방세 납부유예' 등 지원
군민부담 완화… 공유재산 사용료ㆍ대부료 80% 감경
기사입력: 2020/10/16 [13:2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이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아 경제적 어려움으로 본의 아니게 지방세를 납부하지 못한 군민들의 부담 완화를 위해 납부기한 연장과 징수유예 등의 지원 대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부안군청 전경 및 권익현 군수)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이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아 경제적 어려움으로 본의 아니게 지방세를 납부하지 못한 군민들의 부담 완화를 위해 납부기한 연장과 징수유예 등의 지원 대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이 같은 조치는 2차례 재난지원금 지급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계층과 감염증 장기화 여파로 생업에 타격을 입고 있는 상황이 배려됐다.

 

특히, 감염증 사태 종식이 불분명한 상황에 눈덩이처럼 불어난 체납 세금을 징수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할 경우 자칫 '재난지원금을 주고 다시 세금으로 가져가는 것이 아니냐'는 행정 불신과 소비심리 위축으로 이어질 것이라는 전망이 반영된 조치로 해석된다.

 

즉, 세금 납부의지가 있는 군민들에게는 재산 압류 유예ㆍ번호판영치 유예ㆍ행정제재 유보 등 세심한 배려로 살피겠지만 고액ㆍ상승체납자에 대한 제재는 대폭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지방세 분야에서 올 상반기 2,372명을 대상으로 약 6억3,600만원 상당의 지방소득세 납부기한을 연장해 납세자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줬다.

 

당초 5월말이었던 지방소득세 신고와 납부기한을 납세자의 신청 없이 8월말로 3개월 연장하고 신고기한과 납부기한 불일치로 기한 내 납부하지 못해 생기는 불이익을 방지하기 위해 문자와 안내문을 통해 납부안내를 대대적으로 홍보하는 편의를 제공, 체납을 최소화했다.

 

또, 지방세외수입 분야의 경우 공유재산 사용허가 및 대부계약을 체결한 소상공인(상업용)을 대상으로 지난 7월까지 6개월간 80건에 대한 상업용 공유재산 사용료와 대부료를 80% 인하해 약 3,900만원을 환급, 지역경제 회생에 숨통을 틔웠다.

 

이 밖에도, 상업용 사용ㆍ대부료 인하를 오는 12월까지 연장 시행하기로 결정하고 약 3,200만원 상당을 순차적으로 환급한다는 방침이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현 상황에 체납액 징수는 어쩌면 '동전의 양면'처럼 군민들의 가계에 부담을 줄 수 있어 다소 조심스럽다"며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지방세 납부기한 연장 등 법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적극 지원해 '군민이 진정 공감하고 신뢰하는 세정'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고통분담 차원으로 자신부터 업무추진비를 절감하고 축제예산 및 소모성 사업을 제외하고 있다"며 "당분간 세출 구조조정 등 선택과 집중을 통한 예산운용의 효율성을 높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 County, North Jeolla Province, is actively promoting support measures such as extending the payment deadline and deferring collection in order to ease the burden of military citizens who inadvertently failed to pay local taxes due to economic difficulties due to the direct hit of Corona 19.

 

These measures were taken into consideration for the class still in the blind spot and the situation in which their livelihoods are being hit in the aftermath of the prolonged infectious disease despite the two payments of disaster subsidies.

 

In particular, when the end of the infectious disease situation is unclear, if the administrative power is concentrated to collect snowballed delinquent taxes, there is a prospect that it will lead to administrative distrust and shrinking consumer sentiment, saying, 'Isn't it possible to pay for disaster assistance and take it back to tax? It is interpreted as a reflected action.

 

In other words, the military citizens who are willing to pay taxes will be looked at with careful consideration, such as suspension of seizure of property, suspension of license plate maintenance, and suspension of administrative sanctions, but the policy is to significantly strengthen the sanctions against those who are in large sums or delinquent.

 

Accordingly, in the field of local tax, the payment deadline for local income tax of about 636 million won was extended to 2,372 people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thereby reducing the economic burden of taxpayers.

 

In order to prevent disadvantages caused by not being able to pay within the deadline due to inconsistent reporting deadlines and payment deadlines, the local income tax filing and payment deadline, which was originally at the end of May, is extended by 3 months without application from the taxpayer. Providing convenience to promote and minimizing arrears

 

In addition, in the case of imports other than local taxes, about 39 million won was reduced by 80% of commercial shared property usage fees and loan fees for 80 cases for six months until July for small business owners (commercial companies) who signed a loan agreement and permission to use shared property. I suffered from the refund and local economy recovery.

 

In addition, it is decided to extend the reduction of commercial usage and loans until December, and it is a policy to refund approximately 32 million won in order.

 

Gwon Ik-hyun, head of Buan County, said, "In the current situation, collecting arrears may put a burden on the households of military people like'two sides of the coin', so it is somewhat cautious." "Extending the local tax payment deadline so that the economic difficulties caused by Corona 19 can be overcome early. "We will do our best to implement'Sejeong, which the soldiers truly sympathize and trust' by actively supporting them within the limits permitted by the law."

 

In addition, he said, "In order to share the pain, we have reduced business promotion costs from ourselves and exclude festival budgets and consumable projects." I will concentrate my administrative power so that it can become," he add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성금 모금' 출범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