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미니취업 박람회' 호평
일자리 중심 시정운영… 경력단절 여성 30명 채용 확정
기사입력: 2020/10/26 [13:3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김제시가 경력단절 여성 및 취업을 희망하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개최한 '2020 김제 미니취업 박람회'가 지난 22일 성황리에 마무리 된 가운데 현장 면접을 통해 30명이 넘는 구직자들의 채용이 확정됐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시가 경력단절 여성 및 취업을 희망하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개최한 '2020 김제 미니취업 박람회'가 지난 22일 성황리에 마무리 된 가운데 현장 면접을 통해 30명이 넘는 구직자들의 채용이 확정됐다.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재활성화 및 구직에 어려움을 겪는 경력단절 여성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구직등록ㆍ이력서 작성 등 다양한 체험관이 별도로 운영되는 등 참여 업체와 구직자간 1:1 현장면접이 이뤄졌다.

 

특히, 구직상담 및 창업설명ㆍ지문적성검사ㆍ직업체험 활동ㆍ이력서 사진촬영ㆍ면접 메이크업 등 다양한 부대행사로 원활한 구직활동을 지원했으며 동명아이지(신성이엔지)ㆍ두원메디텍ㆍ박씨네 누룽지 영농조합법인ㆍ용지 재가복지센터ㆍ황금들녘을 포함한 5개 업체가 참여해 성별ㆍ나이ㆍ국적을 넘나드는 구직자들의 열기가 후끈 달아올랐다.

 

김제여성새일센터는 직업 상담을 시작으로 교육훈련ㆍ취업연계ㆍ취업 후 사후관리에 이르기까지 구직과 취업에 관련된 모든 서비스를 지원하는 종합 취업기관으로 구직을 희망하는 여성들과 개별상담을 통해 안정적인 일자리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다,

 

또 취업한 여성의 사기진작과 직장적응을 위해 취업자 직장을 방문, 격려물품을 전달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첫월급-Day 행사 등 기업체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간담회도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이 간담회를 통해 김제여성새일센터는 채용기업 관계자와 지속적인 고용유지 및 기업체 친밀감 형성을 밑그림 삼아 여성친화적인 직장분위기 조성을 비롯 일과 생활균형 문화 확산에 꽃을 피워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감염증 위기 사태에도 불구하고 박람회를 성황리에 마쳐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지속적으로 기업체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경력단절여성 및 구직자들의 취업알선을 위한 일자리 중심 시정운영 구축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The '2020 Gimje Mini Employment Fair', held by Gimje City in Jeollabuk-do, for women with career interruptions and women who wish to find a job, ended successfully on the 22nd, and the recruitment of more than 30 job seekers was confirmed through on-site interviews.

 

In this exhibition, a variety of experience centers such as job search registration and resume writing are operated separately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nd provide jobs to career-disrupted women suffering from difficulties in finding a job. 1:1 on-site interviews between participating companies and job seekers This was done.

 

In particular, we supported smooth job-seeking activities through various incidental events such as job search counseling and business start-up explanations, fingerprint aptitude test, job experience activities, resume photography, interview makeup, etc. Five companies, including the Jiji Home Welfare Center and the Golden Fields, participated, and the heat of job seekers across gender, age and nationality heated up.

 

The Gimje Women's New Job Center is a comprehensive employment organization that supports all services related to job search and employment, from job counseling to education and training, employment linkage, and post-employment management. Various projects are being promoted to vitalize the local economy.

 

In addition, meetings are held regularly to build a corporate network, such as a first salary-Day event, where employees visit the workplace of the employed, deliver encouragement items, and listen to difficulties in order to increase the morale and adaptation of the employed women.

 

Through this meeting, the Kimje Women's Sail Center created a feminine-friendly workplace atmosphere and spread a culture of work-life balance, based on continuous employment maintenance and corporate intimacy formation with officials from recruiting companies.

 

Mayor Park Joon-bae said, "I am very pleased to have successfully completed the fair despite the infectious disease crisis." "He sai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성금 모금' 출범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