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경찰청 '인권위원회 정기회의' 개최
진교훈 청장… "3先 치안활동ㆍ투명한 경찰상 확립" 표명
기사입력: 2020/10/27 [15:2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경찰이 올해 책임수사 원년을 맞아 도민의 눈높이로 치안활동에 부족한 점은 없는지 살펴보기 위해 27일 청사 5층 대회의실인 소통공감에서 "2020년 전북청 인권위원회 정기회의"를 개최한 가운데 진교훈(치안감ㆍ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 전북경찰청장이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로 인권위원 등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지방경찰청                                                                                                                                                 © 김현종 기자

 

 

 

 

 

 

전북경찰이 국가인권위로부터 인권침해 권고건수 제로화 기조를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책임수사 원년을 맞아 도민의 눈높이로 치안활동에 부족한 점은 없는지 살펴보기 위해 27일 '2020년 전북경찰청 인권위원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청사 5층 대회의실인 소통마당에서 진행된 정기회의는 진교훈(치안감) 전북경찰청장과 강삼신(법무법인 온고을 변호사) 인권위원장 및 송승현(총경) 지방청 청문감사담당관을 비롯 전주대 경찰학과 박종승 교수 등 인권위원 9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정기회의는 ▲ 전북경찰청 인권정책 설명 ▲ 인권진단 운영 계획 논의 ▲ 경찰 인권의식 향상 방안 ▲ 인권위원회 운영 활성화 ▲ 인권시책 추진사항 등을 중점적으로 논의하는 형식으로 열렸다.

 

진교훈(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은 모두 발언을 통해 "헌법적 가치인 인권을 경찰권 행사의 바로미터로 정착시켜 나가겠다"고 말문을 연 뒤 "인권 친화적이고 투명한 경찰상 확립을 위해 경찰 사건 처리 전(全) 단계에서 인권중심 및 피해 회복적 관점을 견지하는 동시에 인권보장을 최우선 순위로 공정한 법집행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인권보호를 위해 먼저 세심하게 살피고(先察)ㆍ인권 침해 위험요인을 제어하고(先制)ㆍ문제를 해결하는(先決) '3先 치안활동'을 펼쳐나가겠다"며 "인권위원회에서 국민의 시각에 서서 경찰활동 가운데 인권요소에 대한 감시자 역할 및 경찰이 추진하는 치안정책에 대해 많은 조언과 관심을 부탁한다"고 요청했다.

 

강삼신 위원장은 "전북경찰의 다양한 인권보호 시책 추진 및 인권경찰상 확립을 위해 노력에 노력에 지지를 보낸다"며 "앞으로도 도민들의 인권이 침해되지 않도록 관심 있게 지켜보며 높은 인권의식 수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인권정책 및 침해 예방을 위한 권고 및 조언에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2005년 발족한 '전북경찰청 인권위원회'는 정기회의 및 인권진단 등을 통해 전북경찰의 인권정책 과정 참여하며 경찰의 인권의식 향상과 인권침해 행위 시정을 위한 자문 역할 등의 임무를 수행한다.

 

전북경찰청은 인권보호를 선도해 나가는 기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인권정책 및 인권증진에 대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The Jeonbuk Police Agency held the '2020 Jeonbuk Police Agency Human Rights Committee Regular Meeting in 2020' on the 27th to see if there are any deficiencies in security activities from the perspective of the citizens in the first year of the responsible investigation, while the Jeonbuk Police has maintained the principle of zeroing the number of human rights violations recommended by the National Human Rights Commission. did.

 

On this day, 9 human rights committee members, including Jeonju National University Police Department Prof. Jong-Seung Park, attended the regular meeting held in the Communication Zone, the 5th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It took place in the middle.

 

This regular meeting was held in the form of ▲ explaining the human rights policy of the Jeonbuk Police Agency ▲ discussing the human rights diagnosis operation plan ▲ measures to improve the awareness of human rights by the police ▲ revitalizing the operation of the human rights committee ▲ promoting issues of human rights policies.

 

Gyo-hoon Jin (security supervisor), the chief of the Jeonbuk Police Agency, all remarked, saying, "We will settle the constitutional value of human rights as a barometer for exercising police rights." "We will do our best to enforce fair law with human rights protection as a top priority, while maintaining a human rights-centered and damage recovery perspective."

 

“In the future, we will take a close look at human rights protection, control risk factors for human rights infringement, and carry out'three policing activities' to solve problems.” "We ask for a lot of advice and attention on the role of a monitor for human rights factors in police activities and the security policy promoted by the police," he asked.

 

Chairman Kang Sam-shin said, "We support the efforts of the Jeonbuk Police to promote various human rights protection policies and to establish the Human Rights Police Award. We will continue to watch with interest so that the human rights of the citizens are not violated, and to meet the high level of human rights awareness. We will spare no effort in making recommendations and advice for policy and infringement prevention.”

 

Meanwhile, the'Jeonbuk Police Agency Human Rights Committee', launched in 2005, participates in the human rights policy process of the Jeonbuk Police Department through regular meetings and human rights examinations, and performs duties such as an advisory role to improve the police's human rights awareness and correct human rights violations.

 

The Jeonbuk Police Agency will become an organization leading human rights protect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성금 모금' 출범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