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칼럼
【칼럼】스카우팅을 위한 삶!
안병일 = 한국스카우트연맹 사무총장ㆍ명지대 법무행정학과 객원교수
기사입력: 2020/11/09 [05:3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안병일 = 한국스카우트연맹 사무총장ㆍ명지대 법무행정학과 객원교수. / Ahn Byung-il = Secretary General, Korea Scout Federation, Visiting Professor, Department of Legal Administration, Myongji University.     © 김현종 기자

필자는 충남 홍성고등학교 졸업한 뒤 뜻을 같이하는 친구들과 깊이 있는 연구 활동도 하면서 대전일보에 '구한말 관명의 역사적 고찰'ㆍ대학신문에는 '조선왕조 당상관처 고신고' 등 6회의 학술논단을, 대학원시절 전주대신문에 '사회복지학과의 현황과 개선방안'등 3회의 논단을 기고했다.

 

전공영역은 시민사회(NGO)ㆍ청소년정책ㆍ청소년활동 등 다양하다.

 

박사학위 논문은 '청소년단체 참여활동이 사회적 자본형성에 미치는 영향'으로 청소년준거집단활동 참여자가 비참여자보다 ▲ 사회적 신뢰 ▲ 호혜적 규범 ▲ 네트워크 ▲ 민주시민의식 등이 상당히 높게 형성되었다는 실증적 연구로 청소년활동의 연구기반을 다졌다.

 

필자는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이라는 디딤돌을 딛게해 청소년들이 자아 존중감의 실현으로 자기주도적인 사람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어 주는 삶을 살아왔다.

 

한국스카우트연맹에 입사해 25년 여 재직하면서 훈육부장ㆍ총무부장ㆍ사무총장 등을 역임하면서 경영ㆍ훈육ㆍ기획ㆍ조직ㆍ연수 등 다양한 업무를 수행해 왔다.

 

한국스카우트연맹에 입사 후부터는 청소년의 권익신장과 청소년활동의 활성화를 통한 안전하고 건강한 청소년 육성을 위해 2018년부터 최근까지 3년여 동안 본지를 비롯 각 언론에 "청소년활동 정부지원 절실!" 등 청소년 관련 칼럼 160여 편을 게재해 오고 있다.

 

언론의 기고를 통해 청소년들에게 꿈과 끼 그리고 희망을 심어주기 위한 방향성을 제시함은 물론 청소년들의 권익신장 등을 위해 계획한 것을 실행해 옮기는 삶을 살고 있다.

 

또한, 4만여 명의 청소년을 해외에 파견하여 청소년 교육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 내기도 했다.

 

청소년 육성을 위한 활동뿐만 아니라 글로벌사이버대학교 뇌교육융합학과 겸임교수로 6년여 재직하면서 청소년활동ㆍ청소년문제와 보호 등의 강의를 통해 명실상부한 청소년지도자 양성 등에도 주력하고 있다.

 

아울러, 명지대학교와 협성대학교 등에서 객원교수 및 시간강사로 재직하면서 안전의 중요성과 방향성을 제시하고 있으며 청소년NGO관련 강의를 통해 청소년활동의 활성화 등에 주력하고 있다.

 

이러한 활동들을 통해 건전한 청소년을 육성한 공로로 ▲ 대통령 표창 ▲ 문화관광부장관 표창 2회 ▲ 서울청소년지도상(서울시민상) ▲ 한국스카우트연맹의 무궁화 금장 ▲ 청소년운동과 특수교육을 융합ㆍ실현한 장애학생 캠프를 성공적으로 이끈 공로로 한국특수교육총연합회로부터 표창장을 수여받기도 했다.

 

지난 25년 여 청소년운동의 사회적ㆍ교육적 가치실현을 위해 글로벌 리더십함양을 위한 청소년 통합교육과 융합교육을 실시한 공로를 높게 평가받아 ▲ 위클리피플(Weekly People) 표지모델 2회 ▲ 서울시티(Seoul City) ▲ 영등포포커스 표지모델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기도 했다.

 

언론사에서는 25년여 동안 청소년운동의 정신을 계승한 교육적,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끊임없는 노력과 봉사로 헌신해 온 인물로 선정해 "뜨거운 열정으로 미래 인재양성에 앞장서고 있는 청소년NGO 활동 전문가"로 평가하고 있다.

 

필자는 목적 지향적으로 업무를 처리해 내야 한다는 소신을 갖고, 직면하는 업무목적이 공익적이고 타탕하다면 그 일이 아무리 어렵더라도 가능한 자원을 부지런히 동원해 일을 처리해 내야 한다는 신념아래 성공적으로 추진해 왔다.

 

그런 연유로 기관에선 도전정신ㆍ융통성ㆍ목적지향성을 인정받아 왔다.

 

또한, 갈등은 최대한 피해야 하는 일이지만 이미 벌어진 갈등상황은 팀워크를 증대시킬 기회라고 생각해 상대의 상황과 불안을 이해하고 대화함으로써 갈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우선적으로 노력해 왔다.

 

갈등은 문제가 아니라 기회이고 어쩌면 혁신의 또 다른 이름이라는 점을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

 

이제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개최일 까지 앞으로 약 1,000여일 정도 남아있다.

 

필자는 2023년 새만금에서 개최되는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를 디지털잼버리ㆍ평화잼버리ㆍ환경잼버리로 지구촌이 하나 되고 대한민국이 함께하는 축제이자 행사로 기획해 지구촌 청소년들의 삶에 있어 가장 소중히 기억되는 잼버리가 될 수 있도록 심혈을 다하고자 한다.

 

한국스카우트연맹은 제17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개최 경험 등 수 많은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청소년들이 품고 있는 무한한 잠재력과 에너지를 발산하며 "Draw Yout Dream" 주제로 지구촌 청소년들이 마음껏 꿈과 끼를 펼치는 장이 될 수 있도록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를 준비할 것이다.

 

필자는 앞으로 청소년들에게 최고의 효용가치를 제공하는 지도자로서 사회적 자본실현으로 청소년들의 역량 강화를 통해 제4차 산업혁명시대에 걸 맞는 청소년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이끄는 명실상부한 지도자가 되겠다고 다시 한 번 약속해 본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fter graduating from Hongseong High School in Chungnam, I did in-depth research activities with friends who share my intentions, and conducted six academic papers in the Daejeon Ilbo, such as the'Historical Review of the Old Korean Language' At the time, he contributed three arguments to the Jeonju University Newspaper, including'The Current Status and Improvement Plan of the Department of Social Welfare.

 

Major fields are diverse, including civil society (NGO), youth policy, and youth activities.

 

The doctoral dissertation is an empirical study that shows that the youth group participation activities have significantly higher ▲ social trust ▲ reciprocal norms ▲ networks ▲ democratic citizenship than non-participants, as'the effect of youth group participation on social capital formation'. It laid the foundation for research in activities

 

I have lived a life in which the youth, who are the protagonists of the future, step on the stepping stone of dreams and hopes, creating a foothold for them to grow into self-directed people by realizing their self-esteem.

 

After joining the Korea Scout Federation and serving for more than 25 years, he has served as the Director of Discipline, General Affairs, and Secretary General, while performing various tasks such as management, discipline, planning, organization, and training.

 

After joining the Korea Scout Federation, for the purpose of fostering safe and healthy youth through the promotion of youth activities and promotion of youth activities, the newspaper and other media have been told, "Government support for youth activities is urgent!" It has published over 160 youth-related columns.

 

Through media contributions, he is living a life of not only presenting the direction to instill dreams, talents, and hopes in the youth, but also implementing the plans for the youth's rights and interests.

 

In addition, more than 40,000 youths were dispatched abroad to bring about positive changes in youth education.

 

As an adjunct professor in the Department of Brain Education Convergence at Global Cyber ​​University, as well as activities for youth development, he has been working as an adjunct professor for six years, focusing on youth activities, youth issues and protection through lectures on youth leaders.

 

For the contributions of nurturing healthy youth through these activities ▲ Presidential citation ▲ 2 times citation from the Minister of Culture and Tourism ▲ Seoul Youth Guidance Award (Seoul Citizen Award) ▲ Mugunghwa gold medal of the Korea Scout Federation ▲ Students with disabilities who fused and realized youth movement and special education He was awarded a citation from the Korean Federation for Special Education for his achievements in leading the camp successfully.

 

Highly praised for the achievement of the youth integrated education and convergence education to foster global leadership in order to realize the social and educational values ​​of the youth movement over the past 25 years ▲ Weekly People cover model 2 times ▲ Seoul City ▲ It was also honored to be selected as the cover model for Yeongdeung Focus.

 

The media has been selected as a person who has devoted endless efforts and service to realize the educational and social values ​​that have inherited the spirit of the youth movement for more than 25 years, and evaluated as "a youth NGO activity expert who is leading the development of future talents with passionate passion." Are doing.

 

I have a conviction that I should do my work in a purpose-oriented way, and I have successfully pursued it under the conviction that if the business purpose I face is public interest and valid, no matter how difficult it is, I must diligently mobilize the available resources to do the work.

 

For that reason, the spirit of challenge, flexibility, and purpose-orientedness have been recognized by institutions.

 

In addition, conflict should be avoided as much as possible, but I have tried to avoid conflict by understanding and talking about the situation and anxiety of the other person, thinking that a conflict that has already occurred is an opportunity to increase teamwork.

 

Because we are well aware that conflict is not a problem, it is an opportunity, and perhaps another name for innovation.

 

About 1,000 days remain until the 25th World Scout Jamboree.

 

I planned the 25th World Scout Jamboree held in Saemangeum in 2023 as a digital Jamboree, Peace Jamboree, and Environmental Jamboree, and as a festival and event for the Republic of Korea to become one, so that it will become the most cherished Jamboree in the lives of global youth. I want to do my best to make it possible.

 

The Korea Scout Federation, based on numerous experiences and know-how, such as hosting the 17th World Scout Jamboree, will be a place where youths around the world can unfold their dreams and talents with the theme of "Draw Yout Dream". We will prepare the 25th World Scout Jamboree to be able to do so.

 

I promise once again that as a leader who provides the best utility value to young people in the future, I will be a leader in the name and reality that leads them to grow into a youth fit for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hrough the realization of social capital and strengthening the capacity of young peopl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주대 '간호학 학사학위 프로그램' 인증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