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청 姉妹 주무관 '첫 월급' 기부
공무원시험준비반 출신, 신희원ㆍ신희주… 장학금 200만원
기사입력: 2020/11/17 [11:0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김제사랑장학재단 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준비반 출신으로 올해 공직에 입문한 신희원ㆍ신희주 자매(姉妹)가 "지역의 우수인재 양성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각각 100만원씩 총 200만원을 김제사랑장학재단 이사장인 박준배(가운데) 시장에게 기탁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사랑장학재단 공무원시험준비반 출신으로 올해 공직에 입문한 자매(姉妹)가 "지역의 우수인재 양성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각각 100만원씩 총 200만원을 장학금으로 기탁했다.

 

이번 장학금 기탁은 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 준비반에 수강생으로 등록해 1년 3개월의 준비 과정을 거쳐 지난 6월에 실시한 '2020년도 제3회 전라북도 지방공무원 임용시험'에 최종 합격하는 기쁨을 만끽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첫 월급을 기탁해 각별한 의미를 담아냈다.

 

자매(姉妹)인 신희원ㆍ신희주 주무관은 봉남면ㆍ여성가족과에 각각 임용돼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자매는 17일 장학금 기탁식에 앞서 "지평선학당의 도움으로 공무원 시험에 합격해 오랜 꿈을 이룰 수 있도록 혜택을 받은 만큼, 지역 학생들에게 다시 되돌려 주고 싶은 마음에 장학금을 기탁하게 됐다"는 배경을 설명했다.

 

김제사랑장학재단 이사장인 박준배 시장은 "시민의 공복으로 새로운 발걸음을 내딛은 것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적극적인 관심을 갖고 장학금을 기탁해준 정성에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문을 연 뒤 "지역의 우수한 젊은이들이 기탁자와 같이 더 큰 꿈과 희망을 갖고 김제의 미래를 이끌어갈 최고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지속적으로 다양하고 아낌없는 장학 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3월부터 전국 최초로 운영한 '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 준비반'은 불과 1년 만에 11명의 최종 합격자를 배출한데 이어 2년차인 올 현재까지 총 18명의 합격자를 배출하는 가시적인 성과를 달성했다.

 

초보생부터 기존 준비생까지 각 수준에 맞춰 원하는 방식을 선택해 수강할 수 있도록 맞춤형으로 질 높은 강의 컨텐츠 지원 및 학습매니저 전담관리 시스템 도입 등을 통해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김제 지평선학당 '공무원시험 준비반'은 지자체로는 전국 최초로 노량진 강사가 직접 방문 강의하는 직강ㆍ관리형 독서실ㆍ전 과목 동영상 강의를 지원하는 '3-track 시스템'을 갖추고 있는 등 현재 ㈜에듀스파 박문각과 위탁 계약을 체결해 운영하고 있다.

 

등록 자격은 ▲ 국가직 ▲ 지방직 ▲ 행정 ▲ 소방 ▲ 경찰 등 응시직렬에 상관없이 전 직렬분야 모집 공고일 기준 김제시에 2년 이상 주소를 두고 있거나 김제시에 2년 이상 주소를 두고 거주하는 시민의 자녀로 지역 초ㆍ중ㆍ고 가운데 한 곳을 졸업한 자 등이 대상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onation of 'first salary scholarship' to sister officials in Gimje

Hee-won Shin and Hee-ju Shin, from the Civil Service Exam Preparation Class... 2 million won

 

Reporter Kim Hyun-jong

 

A sister (姉妹) who entered public service this year from the Jeonbuk Gimje Sarang Scholarship Foundation's civil service exam preparation class donated a scholarship of 1 million won each, saying, "Please use it to cultivate outstanding local talent."

 

The donation of this scholarship is a thank you for enjoying the joy of enrolling as a student in the Hyeongsang Hakdang Public Service Exam Preparation Class and passing through the preparation process for one year and three months and finally passing the '2020 3rd Jeollabuk-do Local Public Officials Appointment Test' held in June. With my heart, I deposited my first salary to convey a special meaning.

 

The sisters, Hee-won Shin and Hee-ju Shin, are known to have been appointed to the Department of Women and Family Affairs, respectively.

 

Prior to the scholarship donation ceremony on the 17th, the sisters said, "With the help of Jipyeongseonhakdang, they passed the public service exam and received benefits so that they could achieve their long dreams, so I decided to donate a scholarship in the desire to give it back to local students." Explained.

 

Mayor Park Joon-bae, the chairman of the Kim Je-Sarang Scholarship Foundation, said, "I sincerely congratulate the citizens for taking a new step through the empty stomach, and express my deep gratitude for donating scholarships with active interest." We promised that we will use it carefully so that we can grow into the best talents who will lead the future of Gimje with bigger dreams and hopes like donors."

 

He said,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in various and generous scholarship projects."

 

On the other hand, the'Hipyeongseonhakdang Public Service Exam Preparation Class', which was opera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since March last year, produced 11 final passers in just one year, and has achieved a tangible result of producing a total of 18 passers up to this year, the second year.

 

Satisfaction is raised by providing customized high-quality lecture contents and introducing a dedicated management system for learning managers so that beginners and pre-existing students can choose and take courses according to each level.

 

The Gimje Horizon Hakdang 'Governmental Exam Preparation Class' is the first local government in the country to provide direct lectures, a managed reading room, and a '3-track system' that supports video lectures in all subjects. It is operated by signing a consignment contract.

 

Eligibility for registration is ▲ national job ▲ local job ▲ administration ▲ fire fighting ▲ police, etc. Regardless of the application series, all serial fields are children of citizens who have an address in Gimje City for at least 2 years or have an address in Gimje City for at least 2 years ㆍApplicants are those who have graduated from one of the middle and high school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사랑의온도탑 '112도' 달성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