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원광대병원, 일부 병동 '코호트 격리'
20대 간호사와 접촉한 '환자 3명' 확진… 코로나 환자 누적 187명
기사입력: 2020/11/19 [17:4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181번째 환자로 분류된 20대 여성인 간호사와 접촉한 익산 원광대병원 입원 환자 3명이 19일 오후 1시께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확진자는 187명으로 늘어났으며 이들이 입원하고 있던 해당 병동이 자칫 연쇄 감염 우려가 높다고 판단돼 '동일 집단격리' 명령이 내려졌다.  (원광대학교병원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 익산 원광대병원 입원 환자 3명이 19일 오후 1시께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확진자는 187명으로 늘어났으며 이들이 입원하고 있던 해당 병동이 자칫 연쇄 감염 우려가 높다고 판단돼 '동일 집단격리' 명령이 내려졌다.

 

도내 '동일 집단격리' 명령은 지난달 6일 정읍 양지마을에 이어 두 번째며 의료기관은 이번이 첫 사례다.

 

'동일 집단격리'는 감염 질환 등의 확산을 막기 위해 감염자가 발생한 장소를 통째로 봉쇄하는 조치로 일명 '코호트 격리'의 우리말이다.

 

19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도내 181번ㆍ익산 21번 확진자인 20대 여성인 A씨와 접촉한 B씨(60대)와 C씨(50대)ㆍD씨(60) 등 3명에 대한 검체를 채취한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아 음압격리병실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은 병원 입원에 앞서 실시한 검사에서 '음성'으로 확인됐으며 현재 B씨는 고열ㆍC씨는 기침 및 가래ㆍD씨는 무증상인 것으로 알려졌고 간호사인 A씨와 접촉하는 과정에 감염된 것으로 전북도 보건당국은 추정하고 있다.

 

특히, 이들 3명은 A씨와 접촉자로 분류돼 지난 18일 오후 11시께 격리 상태로 검체를 채취한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가족차량을 이용, 지난 16일 오전 7시부터 오후 3시까지 전남 나주 운전면허시험장을 다녀왔고 17일 오후 1시 40분부터 약 30분 동안 전주 운전면허시험장을 방문한 뒤 자정까지 직장에서 근무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 지난 18일 오전 발열 증세가 나타나자 오후 2시께 원광대학교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한 뒤 지인 2명과 함께 자정부터 19일 오전 2시 30분까지 익산의 한 식당을 방문하는 등 4시 50분까지 인근 음식점에서 지인 3명과 함께 방문하는 과정에 25명과 직ㆍ간접적으로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현재까지 가족 3명ㆍ직장동료 7명ㆍ지인 1명 등 9명은 '음성'으로 확인됐으나 병원에서 접촉한 입원 환자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나머지 12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한편, A씨는 군산의료원 격리병실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으며 현재까지 정확한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았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Wonkwang University Hospital,'cohort quarantine' in some wards

'Three patients' contacted with a nurse in their twenties confirmed... Cumulative 187 corona patients in Jeonbuk

 

Reporter Kim Hyun-jong

 

Three patients admitted to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in Iksan, Jeollabuk-do, were judged'positive' for Corona 19 at 1 p.m. on the 19th, and the cumulative number of confirmed cases in the province increased to 187. 'The order was issued.

 

This is the second order to quarantine in the province, following Yangji Village in Jeongeup on the 6th of last month, and this is the first case for medical institutions.

 

'Same group quarantine' is a Korean word for'cohort quarantine' as a measure to block the entire place where the infected person has occurred in order to prevent the spread of infectious diseases.

 

According to the Jeonbuk-do health authorities on the 19th, three specimens, including Mr. B (60), Mr. C (50), and Mr. D (60), who were in contact with Mr. A, a woman in her 20s, who was confirmed 181 times and Iksan 21 in the province. As a result of collecting them, they were diagnosed as'confirmed' and were transferred to a negative pressure isolation room for treatment.

 

They were confirmed as'negative' in a test conducted prior to admission to the hospital. Currently, Mr. B is known to have a high fever, C is cough and sputum, and Mr. D is asymptomatic, and Jeonbuk-do health authorities estimate that they were infected in the process of contacting A, a nurse. Are doing.

 

In particular, these three were classified as contact with Mr. A, and as a result of collecting samples in isolation at 11 pm on the 18th, they were confirmed as confirmed.

 

Using a family car, Mr. A went to the Naju driver's license test center in Jeonnam from 7 am to 3 pm on the 16th and visited the Jeonju driver's license test center for about 30 minutes from 1:40 pm on the 17th, and stayed at work until midnight. It was confirmed that he worked.

 

In addition, when fever symptoms appeared in the morning of the 18th, he visited the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screening clinic at 2pm to collect samples, and then visited a restaurant in Iksan from midnight to 2:30am on the 19th with two acquaintances. It was found that they were in direct or indirect contact with 25 people in the process of visiting with 3 acquaintances at a nearby restaurant by 50 minutes.

 

Until now, 9 people, including 3 family members, 7 workmates, and 1 acquaintance, have been confirmed as'negative', but 3 people who contacted the hospital have been confirmed, and the remaining 12 are waiting for the test results.

 

Meanwhile, Mr. A is hospitalized in an quarantine room at Gunsan Medical Center for treatment, and the exact route of infection has not been confirmed so far.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사랑의온도탑 '112도' 달성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