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경찰 '사회적 약자, 피해자 지원' 앞장
지역사회와 협업… 올 한해 8개 가정에 1억4천만원
기사입력: 2020/11/19 [19:3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진교훈(치안감 ・앞줄 가운데) 전북경찰청장이 19일 청사 5층 소통마당에서 '따뜻한 세상ㆍ희망의 삶' 나눔 보고회를 주제로 '제8차 피해자 지원위원회'를 주재한 뒤 11개 단체・기업 관계자 등과 함께 '사랑해요' 포즈를 취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지방경찰청     © 김현종 기자

 

 

 

 

 

 

 

전북지방경찰청은 19일 사회적 약자 보호 및 지원을 골자로 '제8차 피해자 지원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진교훈(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이 청사 5층 소통마당에서 주재한 회의는 '따뜻한 세상ㆍ희망의 삶'나눔 보고회를 주제로 타인의 범죄행위로 고통 받고 있는 피해자 가정이 용기와 희망을 되찾아 하루 빨리 안정적인 삶을 되찾을 수 있도록 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한 11개 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특히, 사회적 약자들의 보호 및 지원을 위해 경찰-지원단체 간 밀접한 협력체계를 약속하는 등 지난 5월 선정한 8개 가정을 대상으로 ▲ 주거환경 개선 ▲ 생계비 ▲ 의료비 ▲ 교육비 ▲ 생계비 등을 지원한 1억4,000만원 상당의 내역을 공유했다.

 

또 ▲ 성ㆍ가정ㆍ학교폭력 ▲ 학대 등을 겪어 경제적으로 어려움에 처한 8개 위기 가정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함께 사회적 약자들의 보호 및 지원을 위해 경찰-지원단체 간 밀접한 협력체계를 약속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 밖에도, 피해자 지원에 앞장선 9개 기관 및 단체에 각각 전북지방경찰청장 감사장이 수여됐다.

 

진교훈(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은 "매년 뜻깊은 나눔을 실천해주시고 계시는 위원 모두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경찰은 지역사회와 두 손을 맞잡고 사회적 약자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전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상황이지만, 지역사회의 협업 체계가 있어 매우 뜻깊은 것 같다"며 "우리 사회의 빛과 소금과 같아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밑거름인 '나눔'에 성원과 동참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회의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참석자 발열체크ㆍ손 소독ㆍ마스크 착용 등의 정부의 방역 수칙이 적용됐다.

 

전북경찰청이 매년 개최하는 '피해자 지원위원회'는 도내 15개 경찰서에서 지원하기 어려운 복합위기가정을 선정, 지역 기업과 단체가 운영하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과 연계해 운영하고 있다.

 

2013년 10월 1차 회의 개최 이후 연 1회 정기적으로 맞춤 솔루션 회의 개최 및 그동안 167개 가정을 대상으로 주거개선ㆍ장학금ㆍ의료비 등 4억8,900만원을 지원했으며 지난해의 경우 8개 가정에 1억4,170만원을 지원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Police Leads'Support for the Socially Weak, Victims'

Collaborating with the local community... 140 million won for 8 families this year

 

Reporter Kim Hyun-jong

 

On the 19th, the Jeonbuk Provincial Police Agency held the '8th Victim Support Committee' with the aim of protecting and supporting the socially disadvantaged.

 

On this day, Jin Gyo-hoon (security supervisor), the chief of the Jeonbuk Police Agency, held a meeting held at the communication field on the 5th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with the theme of the'Warm World and Life of Hope' Sharing Report, as the victims' families suffering from criminal acts of others regained courage and hope. It was held with the participation of 11 organizations that signed social contribution agreements to restore a stable life.

 

In particular, for the protection and support of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the eight families selected last May, such as promising a close cooperation system between the police and support groups, ▲ residential environment improvement ▲ living expenses ▲ medical expenses ▲ education expenses ▲ living expenses, etc. They shared a breakdown worth 40 million won.

 

In addition, there was a time to pledge a close cooperation system between the police and support groups for the protection and support of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along with continued interest in the eight at-risk families facing economic difficulties due to ▲ sexual, domestic, school violence ▲ abuse .

 

In addition, letters of appreciation from the Jeonbuk Provincial Police Agency were awarded to nine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that took the lead in supporting victims.

 

Jin Gyo-hoon (security supervisor), chief of the Jeonbuk Police Agency, said, "I deeply appreciate all the members of the committee who are practicing meaningful sharing every year." Revealed.

 

In addition, "Everyone is in a difficult and difficult situation due to the long-term aftermath of the prolonged corona 19, but it seems very meaningful because there is a cooperation system in the local community." I ask for it," he added.

 

On the other hand, the government's quarantine rules such as heat check, hand disinfection, and wearing masks were applied to the meeting to prevent Corona 19.

 

The'Assistance Committee for Victims', held annually by the Jeonbuk Police Agency, selects complex crisis homes that are difficult to apply at 15 police stations in the province, and operates in connection with social contribution programs run by local companies and organizations.

 

Since the first meeting in October 2013, customized solution meetings have been held on a regular basis once a year, and during that time, 167 households have provided KRW 489 million in housing improvement, scholarships, and medical expenses. Supported 10,000 w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임실군 구담마을 '비대면 안심관광지' 선정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