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시 '문화예술인 실태조사' 실시
복지정책 발굴 차원… 12월 7일~31일까지 온라인 방식
기사입력: 2020/11/23 [11:0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전주시가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문화예술행사 축소에 따른 지역 예술인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는 맞춤형 복지정책 발굴을 위해 오는 12월 7일부터 31일까지 이메일과 모바일 등을 통한 온라인 방식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전북 전주시가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문화예술행사 축소에 따른 지역 예술인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는 맞춤형 복지정책 발굴을 위해 오는 12월 7일부터 31일까지 설문조사를 실시한다.

 

실태조사 결과의 정확도와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12월 5일까지 문화예술인의 사전등록을 받는다.

 

사전등록은 온라인을 통해 참여하거나 전주시청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한 QR코드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등록된 정보는 전주시 문화예술인 DB 구축 및 설문조사 진행에만 활용될 예정이다.

 

이번 실태조사는 코로나19로 공연ㆍ전시ㆍ행사ㆍ교육 등이 취소돼 예술 활동이 중단된 상황에 문화예술인들의 지속가능한 활동 생태계를 마련하기 위한 기초자료 확보차원으로 추진된다.

 

조사기준은 올 1월부터 12월까지 코로나19 발생 기간으로 이메일과 모바일 등을 통한 온라인 방식으로 지역 문화예술인들의 활동현황과 ▲ 취업형태 ▲ 경제상황 ▲ 계약 형태 ▲ 생활 실태 전반에 관련된 사항을 중점적으로 조사할 계획이다.

 

전주시 문화정책과 관계자는 "내년 1월까지 실태조사 결과를 분석한 뒤 맞춤형 예술인 복지정책을 발굴할 계획"이라며 "예술인 복지 향상 및 시민들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에 중점을 둔 이번 사전등록과 설문조사에 지역의 많은 문화예술인들은 반드시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지난 10월 30일까지 예술 활동 증명을 완료한 도내 예술인 1,860여명 가운데 전주지역 예술인은 1,372명(도내 전체 예술인 73%)으로 집계됐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ju 'Cultural Artists Survey' conducted

Welfare policy discovery dimension... Online from 7 to 31 December

 

Reporter Lee Yohan

 

Jeonju, Jeonbuk, will conduct a survey from December 7th to 31st to discover customized welfare policies that can solve the difficulties of local artists due to the reduction of cultural and art events in the aftermath of the spread of Corona 19.

 

In order to increase the accuracy and reliability of the results of the survey, pre-registration of cultural artists is received by December 5th.

 

Pre-registration can be done online or through a QR code that can be checked on the Jeonju City Hall website.

 

The registered information will be used only to establish a database for cultural artists in Jeonju and conduct surveys.

 

This survey is being promoted to secure basic data to establish an ecosystem of sustainable activities for cultural artists in a situation where performances, exhibitions, events, and education were canceled due to Corona 19 and arts activities were suspended.

 

The survey criteria are the period of COVID-19 outbreak from January to December of this year, focusing on the activity status of local cultural artists and ▲ employment type ▲ economic situation ▲ contract type ▲ general living conditions through an online method through e-mail and mobile. I plan to investigate.

 

An official from Jeonju City's Cultural Policy Division said, "We plan to discover customized welfare policies for artists after analyzing the results of the survey by January next year." Many local cultural artists must participate."

 

On the other hand, out of 1,860 artists in the province who completed proof of their artistic activities by October 30, the number of artists in Jeonju was 1,372 (73% of all artists in the provinc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사랑의온도탑 '112도' 달성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