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국ㆍ道 공모사업 예산' 역대 최대
시민의 삶과 직결된 62개 사업… 1,002억원 확보 '쾌거'
기사입력: 2020/11/24 [10:4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김제시가 올 한 해 동안 코로나19 감염증 사태에도 불구하고 중앙부처와 道가 주관한 공모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결과, 11월 현재 62개 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하며 경기침체 극복 및 지역 활력의 돌파구를 뚫었다.  【 박준배(왼쪽) 시장이 중앙부처와 국회를 방문하는 팔품행정을 통해 사업 의지를 강력하게 피력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시가 올 한 해 동안 코로나19 감염증 사태에도 불구하고 중앙부처와 道가 주관한 공모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결과, 11월 현재 62개 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하며 경기침체 극복 및 지역 활력의 돌파구를 뚫었다.

 

김제시가 확보한 사업비는 국비 906억원과 도비 96억원 등 총 1,002억원이다.

 

이 같은 성과는 지난해 58개 사업(국ㆍ도비 986원)을 뛰어넘을 수 있었던 것은 박준배 시장을 필두로 전 공직자들이 단합과 도전하는 자세로 역동하는 김제 실현을 위해 효율적으로 공모사업 대응책을 마련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특히, 열악한 지방재정 여건ㆍ인구 감소ㆍ지역간 격차 극복을 목표로 연초부터 중앙부처의 전략사업을 파악하는 동시에 각 공모사업별 맞춤형 핵심전략을 수립, 중앙부처와 국회ㆍ전북도를 수차례 방문하는 팔품행정을 통해 사업 의지를 강력하게 피력하는 행정력을 집중했다.

 

올 현재까지 선정된 주요 공모 사업을 살펴보면 ▲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총사업비 300억원) ▲ 백산ㆍ진봉면 기초생활거점 육성(80억원) ▲ 투자선도지구(100억원) ▲ 중소기업근로자 전용주택사업(250억원) 등이다.

 

이 밖에 ▲ 푸드플랜 패키지 지원(84억원) ▲ 농식품바우처 시범 사업(25.5억원) ▲ 지역전략산업지원주택사업(137억원) 등 정주여건 개선과 일자리 창출 및 먹거리 선순환체계 구축 등 시민이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사업들이다.

 

또, 발표를 앞둔 ▲ 신풍지구 도시재생뉴딜 ▲ 마을정비형 공공주택 공모 사업 역시 선정에 대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부서 간 협업체계를 바탕으로 시정의 모든 역량을 발휘해 예년 수준을 뛰어넘는 탁월한 공모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열정과 책임을 다한 공무원과 성원을 보내준 군의 저력으로 일궈낸 구체적 체감효과는 사업들이 시행되는 내년 이후 본격적으로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포기하지 않고 적극적인 응모로 시민을 위한 핵심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 되도록 역량을 모아 나가겠다"는 의지를 덧붙였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imje City's 'National and Provincial Public Offering Project Budget'

62 projects directly connected to the lives of citizens... Secured KRW 100.2 billion

 

Reporter Kim Hyun-jong

 

As a result of actively responding to the competition hosted by central ministries and the provinces despite the corona19 infection during this year, Gimje-si, Jeollabuk-do, has achieved feat of being selected as 62 projects as of November, overcoming the economic recession and breaking through the vitality of the region. Pierced.

 

The project cost secured by Gimje City is KRW 100.2 billion, including government expenses of 90.6 billion won and government expenses of 9.6 billion won.

 

These achievements surpassed 58 projects last year (KRW 986 for the government/dobi) because all public officials, led by Mayor Park Joon-bae, prepared effective countermeasures for public offerings to realize Kim Jae, a dynamic unity and challenging attitude. Is solved.

 

In particular, with the aim of overcoming the poor local fiscal conditions, population reduction, and regional gaps, from the beginning of the year, we identified the strategic projects of the central ministries, and at the same time established core strategies tailored to each public offering project, and visited the central ministries, the National Assembly, and Jeonbuk province several times. It concentrated on the administrative power to strongly express the will to do business.

 

Looking at the major public offering projects that have been selected so far this year: ▲ Employment stability preemptive response package support (total project cost 30 billion won) ▲ Baeksan-Jinbong-myeon basic living base fostering (8 billion won) ▲ Investment leading district (10 billion won) ▲ Small and medium-sized workers only housing project (250 KRW billion), etc.

 

In addition, ▲ food plan package support (8.4 billion won) ▲ agri-food voucher pilot project (2.55 billion won) ▲ local strategic industry support housing business (13.7 billion won), improving settlement conditions, creating jobs, and establishing a virtuous food circulation system for citizens to experience changes. These are the businesses that can.

 

In addition, the upcoming announcement ▲ New Deal for Urban Regeneration in the Sinpoong District ▲ Public Housing Competition for Village Improvement is also raising expectations for the selection.

 

Mayor Park Joon-bae said, "Based on a cooperative system between departments, we were able to achieve outstanding competition results that surpassed the previous year's level by demonstrating all the capabilities of municipal administration." Is expected to appear in earnest after next year when the projects are implemented," he said.

 

He added, "We will not give up in the future, but will continue to gather our capabilities so that we will be selected for the final selection of core public offering projects for citizens through active application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사랑의온도탑 '112도' 달성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