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군산해경 '올해 마지막 도상훈련' 실시
민ㆍ관ㆍ군… 어선 전복사고 시나리오 설정 '합동' 대응
기사입력: 2020/11/25 [10:2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군산해경이 겨울철 해양사고에 효율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지난 24일 비응항 서방 3km 해상에서 어선과 예인선이 충돌한 상황을 가정해 민ㆍ관ㆍ군 합동으로 골든타임 내 인명구조에 초점을 맞춰 실전을 방불할 정도로 올해 마지막 '도상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군산해양경찰서     © 김현종 기자

 

 

 

 

 

 

 

전북 군산해경이 겨울철 해양사고에 효율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지난 24일 실전을 방불할 정도로 실시하는 것으로 올해 마지막 도상훈련을 마무리했다.

 

이날 비응항 서방 3km 해상에서 어선과 예인선이 충돌한 상황을 가정해 민ㆍ관ㆍ군 합동으로 진행한 수난대비 기본훈련은 겨울철 바다에서 조난될 경우 생존 시간이 짧아지는 만큼, 골든타임 내 인명구조에 초점을 맞춰 진행됐다.

 

이번 훈련에 군산해경ㆍ군산소방서ㆍ육군 35사단 예하부대ㆍ민간해양구조대 등 총 4개 기관ㆍ단체 등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함정 10척ㆍ헬기 1대가 투입됐다.

 

특히, 실전과 동일한 상황을 가정해 훈련을 진행하기 위해 사전에 시간과 장소 및 사고 상황 등이 비공개로 이뤄졌다.

 

훈련은 '5명이 승선한 어선이 예인선과 충돌해 전복돼 침수 중'이라는 신고 메시지 부여를 시작으로 해경은 사고 위치와 인명 피해 상황을 파악하는 동시에 현장에 구조세력을 급파하면서 긴박한 상황으로 전개되며 각 유관기관에 상황을 전파해 합동 대응 태세를 갖추기 시작했다.

 

현장에 도착한 구조세력은 어선이 전복되는 과정에 바다에 빠진 익수자 4명을 구조하고 선내에 갇힌 생존자 1명을 구조하는 등 실시간으로 전개되는 복합적인 상황으로 연결된 고리를 하나씩 풀어냈다.

 

훈련은 실제 해양사고를 시나리오로 설정 ▲ 수색구조 ▲ 응급환자 처치 및 이송 ▲ 해양오염피해 확인과 방제활동 ▲ 피해자 및 유가족 지원 ▲ 사고원인 분석과 관련자 처벌 등 매뉴얼 절차를 효율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실시됐다.

 

또, 올해 4번째로 실시한 마지막 훈련이었던 만큼, 평소 목표치를 설정한 '출동 목표시간 20%(5분→4분) 단축ㆍ선내에 갇힌 생존자 수색 역시 수중에서 진행하는 등 강도 높은 훈련으로 펼쳐졌다.

 

한편, 박상식(총경) 군산해양경찰서장은 "수온이 내려가고 북서풍이 강하게 부는 겨울철 해양사고가 발생할 경우, 구조 현장에서 체감 난이도가 상승할 수밖에 없기 때문에 평소 훈련에 비해 강도를 높여 진행했다"며 "안전한 바다 만들기를 목표로 연습은 실전처럼ㆍ실전은 연습처럼 구조 매뉴얼에 따라 각 상황을 침착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역량을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unsan Coast Guard 'Fourth Quarter 2020 On-Site Training'

Civil, government, military... Fishing boat rollover accident scenario setting'joint' response

 

Reporter Kim Hyun-jong

 

In order to effectively prepare for winter maritime accidents in the North Jeolla Province, Gunsan Coast Guard completed the last road training this year by conducting it to resemble actual battles on the 24th.

 

On this day, assuming that a fishing boat and a tugboat collided 3km west of Bieung Port, the basic training for disaster preparedness conducted jointly with the public, private, and military means that the survival time is shortened in case of distress in the sea in winter. It proceeded with focus.

 

A total of 4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including the Gunsan Coast Guard, Gunsan Fire Station, the 35th Army Division, and the Civil Maritime Rescue Corps, participated in the training, and 10 ships and 1 helicopter were put in.

 

In particular, the time, place, and accident situation were made private in advance in order to proceed with the training assuming the same situation as the actual battle.

 

The training begins with a notification message stating that a fishing boat with five people on board collided with a tugboat and was overturned and flooded, and the Coast Guard identified the location of the accident and the situation of human damage, and dispatched rescue forces to the site, unfolding in a pressing situation. By spreading the situation to related organizations, they began to prepare for a joint response.

 

Rescue forces arriving at the site unraveled the links one by one in a complex situation unfolding in real time, such as rescuing four drowners who fell into the sea while the fishing boat was overturned, and one survivor trapped inside the ship.

 

The training was conducted to effectively cope with manual procedures such as setting actual maritime accidents as scenarios ▲ search and rescue ▲ emergency patient treatment and transport ▲ marine pollution damage verification and control activities ▲ support for victims and survivors ▲ analysis of the cause of the accident and punishment of related persons.

 

In addition, as it was the last training conducted this year for the fourth time, the target time was shortened by 20% (5 minutes → 4 minutes), and the search for survivors trapped in the ship was also carried out underwater.

 

On the other hand, Park Sang-sik (Chief Chief) Gunsan Maritime Police chief said, "If a marine accident occurs in the winter when the water temperature drops and the northwest wind blows strongly, the perceived difficulty will inevitably increase at the rescue site, so we increased the intensity compared to the usual training." With the aim of creating the sea, we plan to increase our capabilities so that we can respond calmly to each situation according to the rescue manual, as in practice and practice in practic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밀 산업 육성' 유리한 여건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