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ㆍ군산에서 확진자 5명 또 발생
전북, 코로나19 누적 환자 288명… 임용시험 응시한 20대 '양성'
기사입력: 2020/11/26 [19:1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1학년도 공립 중ㆍ고교 교사 등을 선발하는 신규 교원 임용시험에 응시한 전북 전주에 거주하는 20대 남성인 A씨가 자가 격리 도중 코로나19 증세가 발현돼 검체를 채취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는 등 군산에서 4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이에 따라, 도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6일 오후 6시 45분 기준 288명으로 늘어났다.

 

26일 전북도 보건당국은 도내 284번째 환자로 분류된 A씨는 지난 20일 중등 임용시험에 앞서 노량진 임용고시학원 방문 이력에 따른 전수 검사에서 '음성'으로 확인돼 응시했으나 이날 오후 2시 30분께 서울 동작구 보건소로부터 자가 격리 통보를 받았다.

 

A씨는 지난 24일 콧물ㆍ코막힘 등의 최초 증세가 발현됐으며 보건당국과 하루 2차례 모니터링을 진행하는 과정에 이 같은 사실을 알린 뒤 25일 오후 5시께 덕진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체를 채취했고 26일 오후 4시 30분께 '양성'으로 확인돼 군산의료원 격리병상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전주시 보건당국은 A씨의 자택에 대한 방역을 마무리하고 휴대폰 위치추적ㆍ카드사용내역ㆍ폐쇄회로(CCTV) 카메라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정확한 감염경로와 이동 동선 및 추가 접촉자와 자가 격리 수칙 준수 여부 등을 추적하고 있다.

 

또, 이날 군산 김장모임 '연쇄 감염(n차)'과 연결고리가 형성된 도내 266번 환자(11월 25일 확진)인 20대 여성과 접촉하는 과정에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 군산에 거주하는 일가족 3명(285~287번)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이들은 각각 콧물ㆍ코막힘ㆍ무증상ㆍ미열(37.2℃) 등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도내 281번 환자로 분류된 군산의 한 병원 요양보호사 자녀인 B씨 역시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아 288번 환자로 기록됐으며 군산의료원 격리병상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B씨는 지난 21일 서울을 방문한 것으로 역학조사 결과 확인됐으며 군산시 보건당국은 자택에 대한 방역을 마무리하고 휴대폰 위치추적ㆍ카드사용내역ㆍ폐쇄회로(CCTV) 카메라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정확한 감염경로와 이동 동선 및 추가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한편, 전북은 '김장ㆍ원광대병원ㆍ서울 동작구 노량진 임용고시학원ㆍ유치원ㆍ어린이집ㆍ확진자 접촉' 등을 매개로 한 소규모 연결고리가 형성돼 있는 만큼, 확산세가 꺾일 때까지는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할 것으로 예상돼 타 지역 방문 내지는 외출ㆍ수능 이후와 연말연시 모임을 최대한 자제하고 자택에 머물며 마스크 착용ㆍ손씻기 등 기본적인 방역 수칙 준수가 요망되고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nother 5 confirmed cases occurred in Jeonju and Gunsan

Jeonbuk, 288 cumulative coronavirus patients... 20's'training' who took the appointment test

 

Reporter Kim Hyun-jong

 

A, a male in her twenties residing in Jeonju, Jeollabuk-do, who took a new teacher appointment test to select public middle and high school teachers in the 2021 school year, developed symptoms of Corona 19 during self-isolation. There were 4 additional confirmed cases in Gunsan, etc.

 

Accordingly, the cumulative confirmed cases of Corona 19 in Tokyo increased to 288 as of 6:45 pm on the 26th.

 

On the 26th, Jeonbuk-do health officials classified Mr. A as the 284th patient in the province. I received a notice of self-isolation from the Dongjak-gu public health center.

 

Mr. A had the first symptoms of a runny nose and stuffy nose on the 24th, and after being informed of this in the process of monitoring twice a day with the health authorities, he visited the Deokjin Screening Clinic at 5 pm on the 25th to collect samples. It is confirmed as'positive' at 4:30 pm on the day and is expected to be transferred to an quarantine bed at Gunsan Medical Center for treatment.

 

Jeonju health authorities completed the quarantine for Mr. A's home, tracked the location of the cell phone, analyzed the card usage history, closed circuit (CCTV) camera image, etc. to determine the correct path of infection and movement, as well as compliance with the rules for self-isolation with additional contacts. I'm tracking it.

 

In addition, a family residing in Gunsan who was believed to have been infected with the virus in the process of contacting a woman in her twenties, patient 266 (confirmed on November 25) in the province, which had a connection with the'serial infection (nth order)' of the Gunsan Kimjang meeting on this day. Three additional people (No. 285~287) were judged as'positive', and they are known to complain of runny nose, stuffy nose, asymptomatic, mild fever (37.2℃).

 

In addition, Mr. B, a child of a nursing care worker at a hospital in Gunsan, classified as patient 281 in the province, was also confirmed as patient 288, and is expected to be transferred to an quarantine bed at Gunsan Medical Center for treatment.

 

Mr. B visited Seoul on the 21st, and the results of an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were confirmed, and the health authorities of Gunsan City completed the quarantine for his home, tracked the location of his cell phone, analyzed the card usage history, and closed circuit (CCTV) camera images. Tracking and additional contacts are being identified.

 

Meanwhile, Jeonbuk has a small-scale connection through'Kimjang·Wonkwang University Hospital·Noryangjin Appointment Examination Academy, Kindergarten·Daycare Center·Confirmation Contact in Dongjak-gu, Seoul. As self-employment is expected to occur continuously, it is required to refrain from visiting other regions, going out, meetings after the SAT, and year-end and New Year meetings as much as possible, staying at home, and following basic quarantine rules such as wearing a mask and washing hand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주대 '간호학 학사학위 프로그램' 인증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