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시보건소… 3일부터 일상 업무 중단
코로나19 대응 업무 집중, 예방접종 사업은 유지
기사입력: 2020/12/02 [17:1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전주시가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른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보건소 일상 업무인 진료와 제증명ㆍ각종 프로그램 등 대면업무를 3일자로 전면 중단된다. (전주시보건소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이요한 기자

 

 

 

 

 

 

전북 전주시가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른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보건소 일상 업무를 오는 3일부터 전면 중단한다.

 

전주시보건소는 "진료와 제증명ㆍ각종 프로그램 등 대면업무를 3일자로 전면 중단하고 코로나19 대응 업무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다만, 감염병 예방을 위한 예방접종 사업은 지속되며 접종에 관련된 문의는 전화로 안내받을 수 있다.

 

이 같은 업무 중단 결정은 요양병원 등 고위험시설 일제검사 7,890건을 포함해 총 37,628명이 진단검사를 받은 상황에 이날 오후 4시 기준, 지역 확진자가 94명으로 늘어나는 등 상황이 갈수록 악화되고 있다는 판단 때문이다.

 

전주시는 그동안 역학조사반 10개조를 편성, 신속한 조사를 통해 추가 접촉자를 조기에 차단하는 동시에 선별진료소를 탄력적으로 연장 운영했다.

 

특히, 수능과 연말을 맞아 자칫 3차 대유행 시기가 올 경우, 시청 소속 인력을 지원해 역학조사반을 10개에서 20개로 증원하는 등 선별진료 부스 역시 3개에서 13개로 확대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전주시 이희숙 보건행정과장은 "코로나19 역학조사를 통한 신속한 접촉자 파악과 선별검사를 통한 환자 조기발견에 총력을 기울이고자 보건소 업무를 잠정 중단한 부문에 시민들의 양해를 부탁한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른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코로나19 관련된 자세한 문의는 보건소 코로나상황실로 전화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ju Health Center... Daily business interruption from the 3rd

Focus on Corona 19 response, keep vaccination business

 

Reporter Lee Yohan

 

Jeonju, North Jeolla Province, will completely suspend daily work at the health center from the 3rd until the situation is stabilized due to the rapid increase in corona19 confirmed cases.

 

The Jeonju Public Health Center announced on the 2nd that, "On the 3rd, face-to-face services such as medical treatment, verification, and various programs will be completely suspended and all administrative power will be concentrated on corona 19 response tasks."

 

However, the vaccination project to prevent infectious diseases continues, and inquiries related to vaccination can be received by phone.

 

The decision to discontinue work is due to the judgment that the situation is getting worse, with a total of 37,628 people undergoing diagnostic tests, including 7,890 high-risk facilities, such as nursing hospitals and other high-risk facilities, and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in the region increased to 94 as of 4 pm that day.

 

Jeonju has organized 10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teams so far, early blocking additional contacts through rapid investigation, and flexibly extending screening clinics.

 

In particular, when the 3rd pandemic comes to the end of the year with the SAT, the number of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teams will be increased from 10 to 20 by supporting human resources belonging to the city hall, and screening booths will also be expanded from 3 to 13.

 

Hee-sook Lee, head of the health administration department of Jeonju City, said, "We ask for the citizens' understanding of the sector that temporarily suspended the work of the public health center in order to devote all efforts to the early detection of patients through rapid contact identification and screening through the Corona 19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He urged him to abide by the quarantine rules according to the upgrade."

 

Meanwhile, for detailed inquiries related to Corona 19, you can receive information by calling the corona situation room at the public health center.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