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시 '금암광장 분수정원 조성' 완료
교통섬ㆍ보행광장… 각각 직경 15mㆍ직경 5m 분수대 설치
기사입력: 2020/12/07 [11:0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전주시 덕진구 금암광장 교차로 교통섬에 직경 15mㆍ보행광장에 직경 5m 규모의 분수 정원 조성 공사가 마무리됐다.  (금암광장 전경)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전북 전주 금암광장 교차로 교통섬에 직경 15mㆍ보행광장에 직경 5m 규모의 분수 정원 조성 공사가 마무리됐다.

 

'금암 분수정원'은 전주시 대표 가로 정원 재탄생을 핵심으로 지난 1978년 설치이후 기린대로 확장 당시인 1991년 철거된 옛 금암분수대를 복원하기 위해 14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했다.

 

태평양수영장 앞에 위치한 교통섬에 직경 15m의 분수대가 복원됐고 팔달로 앞 보행광장에는 직경 5m의 소규모 분수대가 각각 설치됐다.

 

특히, 분수대 근처에 제주도 특수목 63주ㆍ교목 19주 등 다량의 지피초화류를 식재하고 목재의자 13개를 비치해 시민들이 잠시 쉬어갈 수 있는 정원으로 꾸며졌다.

 

전주시는 동절기를 제외하고 분수대를 상시 운영할 예정이며 분수정원을 찾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휴식할 수 있도록 광장 주변의 불법 주ㆍ정차 단속도 한층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송방원 전주시 생태도시국장은 "금암광장 교차로 및 분수정원은 설계부터 시공ㆍ준공에 이르기까지 각 유관기관과 지역 주민의 의견을 반영해 조성했다"며 "금암광장이 전주시의 새로운 명소가 될 수 있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시는 지난해 기형적인 구조와 좌회전 금지 등에 따른 잦은 차선변경으로 사고위험이 많은 데다 출ㆍ퇴근시간 상습 정체가 발생했던 금암광장 교차로를 5갈래에서 4갈래로 개선하는 공사로 운전자들의 혼란방지 및 교차로 흐름 개선 공사를 완료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ju City 'Gumam Square Fountain Garden Construction' completed

Transportation Island·Pedestrian Square… 15m diameter and 5m diameter water fountains installed

 

Reporter Lee Yohan

 

Construction of a fountain garden with a diameter of 15m and a diameter of 5m at the pedestrian plaza at the intersection of Geumam Square in Jeonju, Jeonbuk, was completed.

 

'Geumam Fountain Garden', with the rebirth of the representative street garden in Jeonju, was invested in a project cost of 1.45 billion won to restore the old Geumam Fountain, which was demolished in 1991, when Girindae was expanded after its installation in 1978.

 

A water fountain with a diameter of 15 m has been restored on the island of Transportation in front of the Pacific swimming pool, and a small fountain with a diameter of 5 m has been installed in the pedestrian plaza in front of Paldallo.

 

In particular, a large amount of ground cover plants such as 63 special trees and 19 arboretums in Jeju Island were planted near the fountain, and 13 wooden chairs were installed to create a garden where citizens could take a break.

 

Jeonju City plans to operate the fountain at all times except during the winter season, and it is a policy to further strengthen the enforcement of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around the plaza so that citizens who visit the fountain garden can rest in a safe and comfortable environment.

 

"The Geumam Square intersection and fountain garden were created by reflecting the opinions of relevant organizations and local residents from design to construction and completion," said Song Bang-won, head of Jeonju City Ecological City Bureau. I will do my best in management," he said.

 

On the other hand, Jeonju City improved the intersection of Geumam Square, where there was a lot of risk of accidents due to frequent lane changes due to deformed structures and the prohibition of left turn last year, and there were frequent congestion during commute and commute from five to four. Intersection flow improvement work was complet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