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검토
가나안 요양원 62명 확진… 재난대책본부 가동ㆍ선별진료소 설치
기사입력: 2020/12/15 [10:3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15일 박준배 전북 김제시장이 긴급 브리핑을 통해 "가나안 요양원 집단 감염 사태에 대해 확진 환자의 병원 이송 및 요양원 동일집단(코호트) 격리를 강력하게 실시해 외부로 유출되지 않도록 소방서ㆍ전북도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하는 등 김제시도 재난대책본부를 가동해 전 행정력을 투입, 지역사회 확산 및 전파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는 방역대책을 발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현종 기자

 

 

 

 

 

 

【속보】전북 김제 가나안 요양원에서 62명의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례가 발생해 보건당국의 긴장감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도내 최초로 최후의 방어선이라는 각오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을 검토하고 있다.

 

15일 박준배 김제시장은 긴급 브리핑을 통해 "이번 요양원 집단 감염 사태에 대해 확진 환자의 병원 이송 및 요양원 동일집단(코호트) 격리를 강력하게 실시해 외부로 유출되지 않도록 소방서ㆍ전북도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하는 등 김제시도 재난대책본부를 가동해 전 행정력을 투입, 지역사회 확산 및 전파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지난 11일 확진자의 배우자와 시청 직원들이 저녁식사를 함께 한 것이 역학조사 결과, 확인돼 해당 직원들은 자택대기 조치 및 검사를 실시하도록 했으며 의회청사를 폐쇄하고 소독을 실시하는 등 추가 감염 확산을 차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지역 요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해 놀랍고 혼란스럽더라도 시민들은 절대 동요하지 말고 지금처럼 마스크를 철저히 착용하고 혹시 모를 감염에 노출될 수 있는 만큼, 최대한 외출 및 이동을 자제하고 자택에 머물러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지금 대유행하는 코로나19 확진자 감염의 가장 큰 특징은 1~2차 유행 때와는 다른 무증상 감염자에 의한 전파 사례가 최대 70%에 이르는 등 소위 깜깜이 감염이 급속도로 늘어나고 있다"며 "시민 한분 한분이 언제ㆍ어디서ㆍ누구에게서 본인도 모르는 사이에 감염될 수 있음을 인식하고 타 지역 외출 및 사람간 접촉을 최대한 자제해야 대규모 확산을 막을 수 있는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진단검사를 무료로 받을 수 있으니 조금이라도 증상이 있을 경우 실내체육관과 보건소에 설치한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 달라"며 "선제검사 확대 등 진단검사 역량을 늘리기 위해 선별진료소 추가 설치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연말ㆍ연시 각종 모임과 행사 등을 취소 또는 자제해 주기 바란다"며 "불가피한 경우 밀폐ㆍ밀집ㆍ밀접된 장소를 피하고 사람간 접촉을 최대한 자제하는 등 거주를 달리하는 가족간 만남ㆍ가까운 친구나 지인모임 등 방심할 수 있는 집단 간 모임과 행사 등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우러 "식탁에는 한자리 띄어 앉기 또는 한 줄만 앉기를 해주시고 식사 중에는 대화안하기ㆍ음식 덜어먹기 등을 기본수칙을 지키고 식사 후 대화를 할 때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 주기 바란다"며 일부 시민들의 경우, 아직도 서로간의 친근감 표시로 악수를 권하고 있으나 이를 금지하고 목례로 대신해 주시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 마스크 착용하기ㆍ기침 및 재치기 할 때 입 가리기ㆍ손 자주 깨끗하게 씻기ㆍ사람간 거리두기 등 생활 속 활동 수칙을 철저히 지켜 줄 것을 간곡하게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도내 최초로 요양원에서 집단 감염 사례가 발생한 김제 가나안 요양원은 입소자 69명과 종사자 54명 등 123명이 생활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14일 해당 요양원에 입소한 2명이 지난 14일 오후 3시께 진료를 받기 위해 전주 예수병원에서 실시한 간이 검사 결과, 첫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1차 전수검사 결과, 입소자 40명ㆍ종사자 19명ㆍ가족 등 6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당 요양원에 환자를 돌볼 인력이 부족해 확진자와 일반 환자를 다른 시설에 각각 분산 격리할 예정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view of 'Social Distance 2.5 Steps' in Gimje City

62 Canaan Nursing Homes confirmed... Disaster Response Headquarters Operation and Selection Clinic Installation

 

Reporter Kim Hyun-jong

 

【Breaking News】Amid the growing tensions of health authorities as a case of 62 COVID-19 outbreaks occurred in Canaan Nursing Homes in Gimje, Jeollabuk-do, the government is reviewing the 2.5-step increase in social distancing with the determination of being the first and last line of defense in the province to block the spread.

 

On the 15th, Mayor Park Joon-bae gave an emergency briefing. Kimje City will also operate the Disaster Countermeasure Headquarters and put all the administrative power into it, and devote all efforts to spreading the local community and intercepting radio waves."

 

In addition, "The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confirmed that the spouse of the confirmed patient and the city hall staff had dinner together on the 11th, and the relevant employees were asked to wait at home and conduct inspections. I'm blocking it," he explained.

 

In particular, "Even if it is surprising and confused due to a large number of corona 19 confirmed cases in local nursing homes, citizens should not be shaken at all, wear masks thoroughly as they are now, and as much as possible to be exposed to infections, we should refrain from going out and moving and stay at home as much as possible Asked ".

 

"The biggest characteristic of the current pandemic of corona 19 confirmed infections is that the so-called dark infections are increasing rapidly, with up to 70% of cases of transmission by asymptomatic infections different from those of the 1st and 2nd epidemics." "It is a situation in which we can prevent the large-scale spread by recognizing that each and every person can be infected from any time, where, and from whom without their knowledge, and refraining from going out to other areas and contacting people as much as possible."

 

In addition, "You can get diagnostic tests for free, so if you have any symptoms, please visit screening clinics installed in indoor gyms and public health centers to receive tests." "We also reviewed the installation of additional screening clinics to increase diagnostic testing capabilities such as expanding preemptive tests. I will."

 

Also, "Please cancel or refrain from various gatherings and events during the year-end and New Year holidays." “We should refrain from gatherings and events between groups that may be vigilant, such as acquaintances.”

 

Auror: "Please make sure to sit down at the table in a row or sit in a row, and keep the basic rules of not talking and eating food during meals, and be sure to wear a mask when talking after meals." It is recommended to shake hands as a sign of closeness between the two, but please prohibit it and replace it as an example.”

 

Lastly, he added, "I urge you to thoroughly follow the rules of daily activities such as wearing a mask that does not overly emphasize, covering your mouth when coughing and sneezing, washing your hands frequently and keeping people apart."

 

Meanwhile, it was found that 123 people, including 69 residents and 54 workers, live in the Gimje Canaan nursing home, where the case of group infection occurred in the nursing home for the first time in the province.

 

Two people who entered the nursing home on the 14th were first confirmed as a result of a simple examination conducted at Jeonju Jesus Hospital on the 14th to receive treatment at 3pm on the 14th. 62 people were confirmed.

 

Since the nursing home lacks human resources to take care of patients, confirmed patients and general patients will be separated into separate facilitie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