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군산 산북중학교… 희망의 등불 밝혔다!
'사랑의 슛~~ 나눔' 행사로 마련한 연탄 1,500장 배달
기사입력: 2020/12/16 [17:3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군산 산북중학교 학생들이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모금한 '사랑의 슛~~ 연탄 나눔' 행사로 마련한 연탄 1,500장을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하는 나눔 실천에 불을 지피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 김현종 기자

 

 

 

 

 

 

전북 군산 산북중학교 학생들이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모금한 '사랑의 슛~~ 연탄 나눔' 행사로 마련한 연탄 1,500장을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하는 나눔 실천에 불을 지폈다.

 

올해로 3년째를 맞은 '사랑의 슛~~ 연탄 나눔'은 모금 활동으로 후원(행사홍보 및 후원금 모금 활동)ㆍ참여(자유투ㆍ패널티킥 참여 성공 후 후원자의 이름으로 연탄 기부)ㆍ나눔(군산 산북동 관내 독거어르신께 직접 배달)으로 이어져 코로나19 여파로 꽁꽁 얼어붙은 기부문화를 녹이는 희망의 등불을 밝혀 각별한 의미를 담고 있다.

 

특히, 남궁세창 교장의 전폭적인 지원 및 교직원과 학부모의 적극적인 후원 및 학생들의 열정적인 참여로 연탄 1,500장이라는 열매를 맺는 결실을 일궈냈다.

 

이렇게 모인 연탄을 교직원과 80여명의 학생들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미성동 주민자치센터의 추천을 받은 독거어르신 3세대에 배달까지 완료하는 행복한 구슬땀을 흘렸다.

 

올해로 3년째 '사랑의 슛~~ 연탄 나눔' 행사에 참여한 최지안(3학년) 학생은 "2개월 동안 후원금 모금과 연탄 나르기에 참여하는 과정에 비록 몸은 피곤하고 힘들었지만 아주 보람찼고 뿌듯함으로 오히려 자신이 행복감을 얻었다"며 "학창시절의 좋은 기억으로 영원히 잊혀지지 않을 것이고 앞으로도 기회가 되면 나눔에 적극 참여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군산 산북중학교 남궁세창 교장은 "이번 행사에 동참한 교직원과 학생들을 비롯 지역 주민 모두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한마음 한뜻으로 코로나19의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 1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62일간 63억9,000만원 모금을 목표로 '희망 2021 나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19억8,800만원이 모금돼 나눔 온도는 31.1도를 기록하고 있다.

 

모금 목표액의 1%인 6,390만원이 모일 때마다 나눔 온도는 1도씩 올라가고 성금은 도내 사회복지시설과 소외계층에게 전액 지원될 예정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unsan Sanbuk Middle School... Light of hope revealed!

Delivery of 1,500 briquettes prepared for the 'Love Shoot~~ Sharing' event

 

Reporter Kim Hyun-jong

 

It ignited the practice of sharing by delivering 1,500 briquettes prepared as a'Love Shoot~~ Briquette Sharing' event, which was raised by students of Sanbuk Middle School in Gunsan, Jeollabuk-do, to the Jeonbuk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Love Shoot~~ Briquette Sharing', which marks its 3rd year this year, was sponsored by fundraising activities (promotion of events and fundraising activities), participation (donating briquettes in the name of the sponsor after successful participation in free throws and penalty kicks) and sharing (Sanbuk-dong, Gunsan It is delivered directly to the elderly living alone in the hall) and has a special meaning by revealing a lamp of hope that melts the donation culture frozen in the aftermath of Corona 19.

 

In particular, with the full support of the Principal Nam Gung Sechang, the active support of the faculty and parents, and the passionate participation of students, the fruit of 1,500 briquettes was produced.

 

Faculty members and 80 students followed the quarantine rules for the prevention of Corona 19, and finished delivering the briquettes gathered in this way to the third generation of senior citizens living alone who were recommended by the Miseong-dong Community Service Center.

 

Choi Ji-an (3rd grader), who participated in the'Love Shoot~~ Briquette Sharing' event for the third year this year, said, "In the process of participating in fundraising and carrying briquettes for 2 months, I was very rewarding and proud. Rather, I got a sense of happiness," he said, saying, "It will not be forever forgotten as a good memory of my school days, and if there is a chance, I will actively participate in sharing."

 

Principal Nam Gung Se-chang of Gunsan Sanbuk Middle School said, "I deeply appreciate all the local residents, including the faculty and staff who participated in this event," and "I do not doubt that it will be an opportunity to overcome the crisis of Corona 19 with one heart and mind." Said.

 

Meanwhile, the Jeonbuk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of Korea is conducting the'Hope 2021 Sharing Campaign' with the goal of raising KRW 6.39 billion for 62 days from the 1st to the 31st of next year.

 

Currently, 1.98 billion won has been raised, and the sharing temperature is 31.1 degrees Celsius.

 

Whenever 63.9 million won, which is 1% of the fundraising target, is collected, the sharing temperature will increase by 1 degree, and the donation will be fully supported to social welfare facilities and the underprivileged in the provinc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청 임상준 총경 '녹조근정 훈장' 수상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