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출산장려ㆍ인구시책' 시상
최우수 = 요촌동ㆍ우수상 = 성덕면ㆍ교월동 '영예'
기사입력: 2020/12/30 [11:4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박준배(왼쪽에서 두 번째) 전북 김제시장이 30일 올 한 해 동안 '출산장려' 및 '인구시책'을 선도적으로 추진한 읍ㆍ면ㆍ동에 대한 시상식 직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시가 지평선산단과 특장차산업을 중심으로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정주 인프라 구축을 통한 지역소멸 위기를 효과적으로 극복할 정책 추진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는 가운데 '출산장려'및 '인구시책'을 선도적으로 추진한 읍ㆍ면ㆍ동에 대한 시상식을 가졌다.

 

30일 시장실에서 진행된 시상식은 올 3월부터 지역사회 인구감소 문제에 공동 대응하는 동시에 결혼과 출산장려문화 확산을 위해 행정복지센터를 구심점으로 추진된 1읍면동ㆍ1인구친화시책 확산 차원으로 마련됐다.

 

특히, 인구시책 우수 읍ㆍ면ㆍ동 평가는 지역 각 사회단체 및 자생단체와 공감대를 형성 '내 지역 김제 주소 갖기ㆍ아이 좋아 셋이 좋아' 등 범시민 실천 캠페인을 자율적으로 전개한 부분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또, 올 한 해 동안 인구증감율 및 인구시책 추진ㆍ캠페인 실적 등 2개 분야 8개 항목을 기준으로 이뤄졌다.

 

이날 시상식에서 ▲ 최우수(인센티브 70만원) = 요촌동 ▲ 우수상(인센티브 50만원) = 성덕면ㆍ교월동 ▲ 장려상(인센티브 35만원) = 공덕면ㆍ백구면ㆍ신풍동ㆍ금구면ㆍ용지면이 각각 차지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지난 1년간 최 일선에서 저출산과 인구감소 문제 해결을 위해 열정을 쏟은 공직자 및 사회단체 모두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인구위기의 시대에 지역사회 역량을 결집해 아이낳고 키우기 좋은 김제ㆍ청년이 정착하고 살기좋은 김제를 만들어 지역소멸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창생의 길을 열어 나가자"고 당부했다.

 

아울러 "시민들이 정보를 알지 못해 혜택을 놓치는 일이 없도록 출생에서 노년까지 생애주기별 맞춤형 지원 사업을 소개한 '김제愛 행복家득' 인구정책 가이드북을 적극적으로 알리는 동시에 지속적으로 인구 늘리기 운동의 동참 분위기를 조성해 줄 것"을 덧붙였다.

 

한편, 김제시의 인구시책 신규 사업은 ▲ 요촌동 = 민ㆍ관 합동 김제사랑 I♡365 캠페인 및 아이사랑 출산 축하금 5만원 지급 ▲ 성덕면 = 제2의 고향만들기 시책을 통한 귀촌 전입시민 정착 유도 ▲ 교월동 = 아기달력 선물사업 추진 ▲ 백구면 = 출산축하용품 전달 ▲ 신풍동 = 아이 첫 돌 케이크 전달 사업 등이다.

 

한편, 이날 시상식은 정부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 보조를 맞추기 위해 '최우수ㆍ우수' 부문 수상자만 참석하는 것으로 제한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warded 'Eup, Myeon-dong, Childbirth Encouragement and Population Policy'

Best = Yochon-dong·Excellence Prize = Seongdeok-myeon·Gyowol-dong 'Honorary'

 

Reporter Kim Hyun-jong

 

As Gimje City, Jeollabuk-do, is concentrating its administrative power on policies that will effectively overcome the crisis of regional extinction through the creation of high-quality jobs and the establishment of settlement infrastructure, centering on the Horizon Industrial Complex and the specially equipped car industry. Awards were held for one eup, myeon, and dong.

 

The awards ceremony, held in the Mayor's Office on the 30th, was prepared to jointly respond to the problem of population decline in the local community from March this year and to spread the 1-eup-myeon-dong and 1-population-friendly policies promoted by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in order to promote marriage and childbirth promotion culture.

 

In particular, the evaluation of eups, myeons, and dongs with excellent population policies focuses on the voluntary practice of pan-citizen action campaigns, such as ‘having a Gimje address in my region and three likes children’, which formed a consensus with local social groups and self-sustaining organizations. Evaluated.

 

In addition, this year, it was based on 8 items in two fields, including the rate of population growth and the performance of population policies and campaigns.

 

At the awards ceremony, ▲ Best (incentive KRW 700,000) = Yochon-dong ▲ Excellence Award (incentive KRW 500,000) = Seongdeok-myeon, Gyowol-dong ▲ Encouragement Prize (incentive KRW 350,000) = Gongdeok-myeon, Baekgu-myeon, Shinpung-dong, Geumgu-myeon, and Yongji-myeon respectively.

 

Mayor Park Joon-bae said, "I deeply appreciate the hard work of both public officials and social organizations who devoted their passion to solving the problem of low birthrate and population decline in the past year." "Let's overcome the crisis of regional extinction and open the way for regional creation by making good Gimje and young people settle and live in Gimje."

 

In addition, "To ensure that citizens do not lose benefits because they do not know information, we actively promote the'Kimje Love Happiness Family' Population Policy Guidebook, which introduces customized support projects for each life cycle from birth to old age, while continuing to participate in the movement to increase the population. It will create an atmosphere."

 

Meanwhile, the new Population Policy project of Gimje City is ▲ Yochon-dong = Public-private joint Gimje Love I♡365 campaign and 50,000 won for childbirth congratulations ▲ Seongdeok-myeon = Inducement of relocating citizens in return through the second hometown creation policy ▲ Gyowol-dong = Promotion of baby calendar gift business ▲ Baekgu-myeon = delivery of baby gifts ▲ Sinpoong-dong = delivery of the child's first stone cake.

 

Meanwhile, to keep pace with the second stage of the government's social distancing to prevent Corona 19, the awards ceremony was restricted to attending only the winners in the 'Best·Excellent' category.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