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이슈
한국스카우트연맹 안병일 사무총장… 신년사
지구촌 청소년 대축제 '범정부적 협업(協業)ㆍ협력' 필요
기사입력: 2021/01/01 [02:5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한국스카우트연맹 = 안병일 사무총장.      © 김현종 기자

지난해는 코로나19로 전 지구촌이 유례없는 충격으로 정치ㆍ경제ㆍ비지니스 등 사회전반에 막대한 영향력을 끼쳤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에도 불구하고 슬기롭게 극복하면서 앞만 보고 달려온 2020년은 낙조와 함께 한 해의 끝자락을 넘어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졌습니다.

 

선조들이 자주 언급해 온 '세월은 흐르는 물과 같다(歲月流水)'는 말과 '‘닭의 목을 비틀어도 새벽은 온다'는 속담처럼 2021년 하얀 소띠의 해인 새해 신축년(辛丑年)의 새아침이 밝았습니다.

 

우리들이 삶을 영위하면서 부모님의 깊은 사랑을 덧입고 스승님의 큰 가르침을 받아 왔습니다.

 

또한 청소년들은 또래들과 함께 소통하고 교감하면서 깊은 우정을 쌓으며 도전의 야망과 큰 꿈의 그림을 그리면서 희망의 미래를 향해 마음껏 달려가고 있습니다.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 삶을 살아가면서 키워주고 삶의 방향을 깨닫게 해 주신 부모와 스승ㆍ그리고 웃어른 등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보답할 수 있는 길은 우리가 올바르고 참된 삶을 살아가는 길이라 생각됩니다.

 
사람이 인간답게 세상을 살아가기 위해선 참된 도리가 필요한데 그 중에서도 웃어른을 공경하고 부모님께 효도를 다하는 일일 겁니다. 

 

경로효친(敬老孝親)사상이야말로 천륜이고 인륜의 대사로 가장 아름답게 살아가는 길이기 때문입니다.

 

특히, 우리 청소년들이 올바른 인성과 사회성 등을 갖춰 미래 사회의 초석이 될 수 있도록 사회 구성원 모두가 따뜻한 가슴으로 함께 도와줌으로써 그들이 성인으로 성장해 꽃망울을 터트릴 즈음이면 그들만의 꿈과 야망이 가득한 눈부신 장래를 기대할 수 있다 여겨집니다.

 

아울러 100년에 한 번 유치하기 힘든 지구촌 청소년들의 대축제인 2023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가 이제 960여일이 남아 있습니다.

 

960여일이라는 짧은 시간으로 다가선 세계스카우트잼버리를 대한민국 새만금에서 성공적인 대회로 자리매김을 하기 위해서는 전라북도ㆍ부안군을 넘어 우리 국민 모두의 적극적인 지지와 관심 그리고 범정부적인 협업(協業)과 협력이 절실히 필요합니다.

 

우리들에게 새로운 꿈과 희망이 가득한 새해를 맞아 열린 가슴으로 서로 아끼고 사랑하면서 함께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해 지역사회와 더불어 살아가는 아름다운 사회 기풍을 조성하는 2021년 신축년(辛丑年) 한해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 아래는 위 신년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New Year's address by Google Translate.】

 

Ahn Byung-il, Secretary General of the Korea Scout Federation... New Year's Address

Global Youth Festival'Pan-Governmental Collaboration and Cooperation'

 

Last year, Corona 19 had an unprecedented impact on the whole world, and it had a huge impact on the entire society, including politics, economy, and business.

  

However, in spite of the difficult situation of Corona 19, the year 2020, which has been wisely overcoming and running forward, has passed the end of the year with sunset and disappeared as a path behind history.

 

Like the saying that ancestors have often mentioned ``time is like flowing water,'' and ``dawn will come even if you twist the neck of a chicken,'' the year 2021 The morning was bright.

 

As we lead our lives, we have been covered with the deep love of our parents and received great instruction from Master.

 

In addition, young people communicate and communicate with their peers, build deep friendships, and draw a picture of ambitions of challenge and big dreams, running toward the future of hope.

 

As a member of society, the way we can repay our gratitude for our parents, teachers, and laughing adults who nurtured our lives and made us realize the direction of life is thought to be the way to live a right and true life. In order to live the world like a human being, we need a true doctrine, but among them, it will be to honor the elderly and do our best to parents.

 

This is because the thought of Senior Citizen Hyo-chin (敬老孝親) is the way to live the most beautifully with the words of In-ryun and the Heavenly Ryun.

 

In particular, all members of society help us with warm hearts so that our youth can become the cornerstone of the future society with the right personality and sociality, so that by the time they grow into adults and burst into bloom, they will have a dazzling future full of their own dreams and ambitions. It is believed to be expected.

 

In addition, there are 960 days left for the 2023 '25th World Scout Jamboree,' which is a big festival for youths around the world that is difficult to attract once every 100 years.

 

In order to establish the World Scout Jamboree as a successful event in Saemangeum, South Korea in a short time of 960 days, active support and interest from all of our people, beyond Jeollabuk-do and Buan-gun, and government-wide cooperation and cooperation are desperately needed.

 

We hope that this new year will be the new year of 2021, when we welcome the New Year, filled with new dreams and hopes, to create a beautiful social ethos of living with the local community by wisely overcoming Corona 19 while loving and loving each other with open heart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