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경찰청 박헌수 과장 '경무관' 승진
승진 임용자 37명 내정… 도내 출신 총경 3명 포함
기사입력: 2021/01/06 [16:2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자치경찰제 도입과 국가수사본부 신설 등을 골자로 한 새 경찰 조직 체계에 따라 올해 총경급 37명이 '경찰의 별'로 불리는 경무관 승진 임용자로 내정된 가운데 전북 출신인 김주원(56ㆍ왼쪽) 경찰청 감사담당관ㆍ조병노(52ㆍ가운데) 경찰청 재정담당관ㆍ전북경찰청 공공안녕정보외사과장인 박헌수(53ㆍ오른쪽) 총경이 포함됐다.    / 사진제공 = 전북경찰청                                                                                                                                                 © 김현종 기자

 

 

 

 

 

 

자치경찰제 도입과 국가수사본부 신설 등을 골자로 한 새 경찰 조직 체계에 따라 올해 총경급 37명이 '경찰의 별'로 불리는 경무관 승진 임용자로 내정됐다.

 

6일 발표된 경찰청 경무관 인사 발표에 전북 출신인 김주원(56) 경찰청 감사담당관과 조병노(52) 경찰청 재정담당관이 각각 승진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올해는 국가ㆍ자치ㆍ수사 경찰로 조직이 커지면서 본청과 서울경찰청에서 독식하던 관례를 깨고 지역경찰을 배려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면서 경무관이 배출될 가능성이 높아 사실상 기대감이 높았던 전북경찰청 공공안녕정보외사과장인 박헌수(53) 총경이 승진 임용 예정자로 포함됐다.

 

경무관은 치안총감과 치안정감ㆍ치안감에 이은 고위직으로 지난 2019년 최원석(경무관) 당시 전북지방경찰청 정보과장이 경무관으로 승진한 뒤 2년 연속 배출돼 각별한 의미가 담겼다.

 

박헌수 신임 경무관은 익산 출신으로 이리고등학교와 원광대학교 행정대학원(경찰학 석사)을 졸업한 뒤 1996년 간부후보 44기로 경찰에 첫발을 내딛었으며 2012년 총경으로 승진한 뒤 전북지방경찰청 생활안전과장ㆍ순창경찰서장ㆍ전남지방경찰청 112종합상황실장ㆍ전북지방경찰청 고창경찰서장ㆍ수사과장ㆍ익산경찰서장 등의 주요 보직을 역임했다.

 

김제 출신인 김주원 승진 내정자는 동국대 경찰행정학과 및 원광대 행정대학원를 졸업했으며 1992년 간부후보 40기로 경찰에 입문한 뒤 경감(1999년)ㆍ경정(2005) 시험에 차례로 응시했고 2014년 경찰의 꽃으로 불리는 총경으로 승진했다.

 

이후 고창경찰서장ㆍ전북지방경찰청 생활안전과장ㆍ정읍경찰서장ㆍ경찰청 교통운영과장ㆍ서울 혜화경찰서장ㆍ경찰청 감사담당관 등을 역임했다.

 

조병노 신임 경무관은 익산 출신으로 2004년 경정 특별채용으로 익산경찰서 생활안전과장ㆍ서울지방경찰청 경무부를 거쳐 2013년 총경으로 승진한 뒤 경찰청 미래발전담당관ㆍ완주경찰서장ㆍ서울 영등포경찰서장ㆍ국회경비대장ㆍ경찰청 재정담당관 등을 역임했다.

 

한편, 경무관 승진 예정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 경찰청 범죄예방정책과장 이재영 ▲ 경찰청 자치경찰담당관 이종원 ▲ 경기남부경찰청 형사과장 나원오 ▲ 경찰청 여성안전기획과장 김숙진 ▲ 경찰청 홍보담당관 김광식 ▲ 경찰청 위기관리센터장 김용종 ▲ 서울경찰청 경무기획과장 김수환 ▲ 전남경찰청 경무기획정보화장비과장 김영근 ▲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장 노규호 ▲ 인천경찰청 수사과장 김철우 ▲ 부산경찰청 형사과장 원창학 ▲ 서울경찰청 형사과장 최익수 ▲ 경찰청 외사기획정보과장 김항곤 ▲ 경찰청 경비과장 정태진 ▲ 경찰청 감사담당관 김주원▲ 경찰청 정보화장비기획담당관 김준영 ▲ 경찰청 정보협력과장 김원태 ▲ 경찰청 교통기획과장 황창선 ▲ 서울경찰청 수사과장 김성종 ▲ 충남경찰청 수사과장 김광남 ▲ 경찰청 인사담당관 유윤종 ▲ 경찰청 정보상황과장 김병우 ▲ 서울경찰청 인사교육과장 김종철 ▲ 서울경찰청 경비과장 엄성규 ▲ 경찰청 재정담당관 조병노▲ 경찰청 디지털포렌식센터장 송준섭 ▲ 부산경찰청 부산 사상경찰서장 윤영진 ▲ 서울경찰청 사이버수사과장 박정보 ▲ 서울경찰청생활안전과장 김홍근 ▲ 충북경찰청 수사과장 최기영 ▲ 경남경찰청 경무기획정보화장비과장 박천수 ▲ 경찰청 교통안전과장 한창훈 ▲ 대구경찰청 안보수사과장 정상진 ▲ 서울경찰청 청문감사담당관 이준형 ▲ 전북경찰청 공공안녕정보외사과장 박헌수▲ 경기북부경찰청 경무기획정보화장비과장 오상택 ▲ 경북경찰청 교통과장 정지천.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Police Agency Manager Park Heon-soo promoted to 'police officer'

37 promotion appointments... Including 3 officers from Tokyo

 

Reporter Kim Hyun-jong

 

According to the new police organization system with the introduction of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and the establishment of the National Investigation Headquarters, 37 total police officers have been appointed as promotion hires for police officers, called the'Star of the Police' this year.

 

In the announcement of the personnel of the police officer of the National Police Agency, which was announced on the 6th, Kim Ju-won (56), an audit officer at the National Police Agency and Cho Byung-no (52), a finance officer at the National Police Agency, from Jeollabuk-do, were respectively listed on the list of promoted persons.

 

In particular, as the organization of the state, self-governing and investigative police increased this year, an analysis that the main office and the Seoul Police Agency would consider the local police by breaking the preoccupation with the police. The father-in-law Park Heon-soo (53) was included as a candidate for promotion.

 

The police officer was a high-ranking post following the police chief, security officer, and security officer.

 

Heon-soo Park, a new police officer from Iksan, graduated from Igo High School and Wonkwang University's Graduate School of Public Administration (Master's in Police Science), and made his first step in the police with 44 executive candidates in 1996. ㆍHe served in major positions such as Chief of 112 General Situation Office of Jeonnam Provincial Police Office, Chief of Gochang Police Department of Jeonbuk Provincial Police Office, Chief of Investigation Division, and Chief of Iksan Police Department.

 

The promoted candidate Kim Joo-won from Kimje graduated from Dongguk University's Department of Police Administration and Wonkwang University's Graduate School of Public Administration.After entering the police with 40 executive candidates in 1992, he took the Inspector (1999) and Kyungjeong (2005) exams in turn. I was promoted to general officer.

 

Afterwards, he served as the head of the Gochang Police Department, the Chief of the Life Safety Division of the Jeonbuk Provincial Police Agency, the Chief of the Jeongeup Police Department, the Chief of the Transportation Operation Department of the Police Agency, the Chief of the Hyehwa Police Department in Seoul, and the Supervisor of the Police Agency.

 

The new police officer Cho Byeong-no was from Iksan, and was promoted to the head of the Iksan Police Department, the Department of Life Safety at the Iksan Police Station, the Seoul Metropolitan Police Department, and was promoted to the General Police Department in 2013. He served as finance officer.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