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아동급식 전달체계' 변경
오는 13일부터… 바우처카드ㆍ부식 배송 '병행'
기사입력: 2021/01/11 [09:5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 김제시가 오는 13일부터 바우처카드와 부식 배송을 병행하는 방식으로 아동급식 전달체계를 변경한다.

 

아동급식 전달체계 변경은 15년 동안 이뤄진 공급자 중심 과정에 품목에 대한 민원 발생에 따라, 2차례에 걸쳐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가 반영됐다.

 

1차 설문 조사 결과 66.1%ㆍ2차 설문조사는 57.5 %가 바우처 카드로 변경을 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김제시는 이같은 결과를 반영, 지난해 11월 3일 아동급식 위원회 심의 절차를 거쳐 대상자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바우처카드와 부식배송 병행을 결정했다.

 

바우처 카드는 오는 13일부터 이용이 가능하다.

 

1일 최대 사용금액은 20,000원으로 생선ㆍ육류ㆍ냉동식품ㆍ야채 및 과일 등의 식품을 구입할 수 있다.

 

생필품과 공산품ㆍ주류 및 담배 등은 구입할 수 없으며 아동급식 지침에 따라, 쌀과 라면류 역시 구입할 수 없다.

 

김제시 소연숙 여성가족과장은 "이번에 변경한 아동급식 전달체계가 잘 정착돼 모든 대상자가 만족하고 김제시 아동급식이 한 단계 발전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Changed the 'Child Meal Delivery System' in Gimje City

From the 13th... Voucher card and corrosion delivery 'parallel'

 

Reporter Kim Hyun-jong

 

From the 13th, Gimje-si, Jeollabuk-do, will change the delivery system for children's meals in a way that combines voucher card and corrosion delivery.

 

The change in the delivery system for children's meals reflected the results of two surveys conducted in response to complaints about items in a supplier-centered process that took place over 15 years.

 

As a result of the first survey, 66.1% and 57.5% of the second survey were counted as wishing to change to a voucher card.

 

Reflecting these results, Kim Je-si decided to combine voucher cards and corrosive delivery in order to increase the satisfaction of the subjects after going through the deliberation procedure of the Children's Food Committee on November 3 of last year.

 

The voucher card will be available from the 13th.

 

The maximum amount used per day is 20,000 won, and you can purchase food such as fish, meat, frozen food, vegetables and fruits.

 

Daily necessities, industrial products, liquor, and cigarettes cannot be purchased. According to the guidelines for children's meals, rice and ramen cannot be purchased.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the changed delivery system for children's meals is well established so that all targets are satisfied and children's meals in Gimje are a step forwar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