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951명
순창 요양병원 관련 7명 무더기 확진… 누적 101명
기사입력: 2021/01/12 [09:3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지역에서 지난 11일 하룻동안 12명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발생해 도내 누적 환자는 12일 오전 8시 기준 951명으로 증가했다.  (2021년 1월 12일 오전 8시 기준)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전북지역에서 지난 11일 하룻동안 12명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발생해 도내 누적 환자는 12일 오전 8시 기준 951명으로 증가했다.

 

신규 환자는 순창 요양병원 관련 7명ㆍ전주 2명ㆍ익산 2명ㆍ해외입국자 1명(주소지 군산) 등이다.

 

도 보건당국은 이들 신규 확진자가 방문한 주요 동선을 추적해 방역을 위한 소독을 마무리하고 휴대폰 GPSㆍ카드사용내역ㆍ방문지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정확한 이동 동선과 추가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도내지역 누적 확진자를 지역별로 살펴보면 ▲ 전주 = 230명 ▲ 익산 = 188명 ▲ 군산 = 134명 ▲ 순창 = 108명 ▲ 김제 = 93명 ▲ 완주 = 29명 ▲ 정읍ㆍ남원 = 각 27명 ▲ 고창ㆍ부안 = 각 7명 ▲ 임실 = 3명 ▲ 무주ㆍ장수 = 각 1명 ▲ 기타 = 75명 등이다.

 

이들 환자와 직ㆍ간접적으로 접촉한 임실을 제외한 도내 각 지역에서 489명이 자가 격리 상태로 모니터링이 진행돼 추가 환자 발생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아울러, 확진자 1명이 주변의 몇 명을 감염시키는지 나타내는 지표로 1을 초과하면 '유행 지속'ㆍ1미만이면 '발생 감소'를 의미하는 감염 재생지수 값은 지난해 12월 29일 1.01까지 치솟았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등의 효과가 나타나면서 새해인 1월 1일 0.65까지 감소 추세를 보여 상황이 반전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하지만, 1월 5일 0.78ㆍ6일 0.73ㆍ7일 0.78ㆍ8일 0.84(신규 확진자 14명)ㆍ9일 0.86(6명)ㆍ10일 0.82(7명)ㆍ11일 0.86(12명)을 각각 기록하는 등락을 거듭해 아직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특히, 환자 발생은 여러 가지 변수가 있을 수 있고 가족ㆍ지인 모임ㆍ학원ㆍ직장 등 다양한 일상생활에서 소규모로 감염되는 돌발적인 집단발생이 우려되고 있다.

 

道 보건당국은 "공동체를 지키고 코로나 발생 전 일상으로 전환을 위해서는 불필요한 모임과 만남을 자제하고 생활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한편, 도내 누적 사망자는 27명으로 늘어났으며 현재 141명이 격리병상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cumulative corona19 confirmed 951

Sunchang Nursing Hospital-related 7 people confirmed... 101 people in total

 

Reporter Kim Hyun-jong

 

In the Jeonbuk region, 12 new corona19 confirmed cases occurred in one day on the 11th, and the cumulative number of patients in the province increased to 951 as of 8 am on the 12th.

 

The new patients were 7 related to Sunchang Nursing Hospital, 2 Jeonju, 2 Iksan, and 1 foreign immigration (address Gunsan).

 

Provincial health authorities are tracking the major traffic lines visited by these new confirmed patients to finish disinfection for quarantine, and identify the exact movement lines and additional contacts through mobile phone GPS, card usage history, and visited site closed circuit (CCTV).

 

Looking at the cumulative confirmed cases in the province by region ▲ Jeonju = 230 ▲ Iksan = 188 ▲ Gunsan = 134 ▲ Sunchang = 108 ▲ Gimje = 93 ▲ Wanju = 29 ▲ Jeongeup/Namwon = 27 each ▲ Gochang/Buan = 7 people each ▲ Imsil = 3 people ▲ Mujuㆍjangsu = 1 each ▲ Others = 75 people.

 

Excluding Imsil, who had direct or indirect contact with these patients, 489 people in each area of ​​the province are being monitored in self-isolation, so the occurrence of additional patients cannot be ruled out.

 

In addition, the value of the infection regeneration index soared to 1.01 on December 29 of last year, which means ``continues the prevalence'' if it exceeds 1 and ``reduces the outbreak'' if it exceeds 1 As effects such as social distancing appeared, it was analyzed that the situation was reversed, showing a decreasing trend to 0.65 on January 1, the new year.

 

However, on January 5th, 0.78th, 6th, 0.73th, 7th, 0.78th, 8th, 0.84 (14 new confirmed cases), 9th, 0.86 (6), 10th, 0.82 (7), 11th, 0.86 (12) The fluctuations and fluctuations of each record have been repeated, and there is still no peace of mind.

 

In particular, there may be various variables in the occurrence of patients, and there is concern about the occurrence of a sudden group of small-scale infections in various daily life such as family, acquaintances, academy, and workplace.

 

Provincial health authorities are urging "to protect the community and to convert to daily life before the coronavirus outbreak, we must refrain from unnecessary meetings and meetings, and strictly follow the rules of life prevention."

 

Meanwhile, the cumulative death toll in the province has increased to 27, and 141 are currently being treated in quarantine bed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함씨네 토종 콩식품 '함정희' 대표… '콩'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