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도… 2020년산 산물벼 인수ㆍ인도
2차례 공매도 추진ㆍ전북 쌀 인지도 상승효과 기대
기사입력: 2021/01/13 [11:5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지난 2018년 3번에 걸쳐 이뤄진 2017년산 정부벼 공매 결과, 도내 지역의 쌀이 경쟁력에서 높은 평가를 받으면서 전국 평균가인 58,648원(40kg)을 훨씬 웃도는 59,982원에 낙찰됐다.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전북도는 정부의 쌀 수급 안정 대책에 따라 산물벼 인수ㆍ인도와 2차례 공매를 추진한다.

 

산물벼 인수도는 2020년산 공공비축미 산물벼 참여업체를 대상으로 지난 1월 6일에서 8일 인수 의향조사를 통해 매입 의사를 밝힌 산지 유통업체에 판매하는 것으로 오는 3월 12일까지 총 8,209톤이 인도될 예정이다.

 

조곡은 2차례에 걸쳐 18,647톤 규모의 공매가 이뤄진다.

 

이번 도내 공매물량은 오는 14일 진행될 1차 공매 물량 2018년산 7,065톤에 이어 2차 공매(2월 18일) 물량은 2019년산 11,582톤(정곡 기준)이다.

 

공매는 양곡관리법 제19조에 따른 도정업 신고를 한 연간 매출액이 20억원 이상인 업체로 참여 자격을 제한해 최소입찰 물량 30톤ㆍ최대 입찰물량 300톤까지 낙찰 받을 수 있다.

 

산물벼 인수도의 RPC 자체 희망물량은 2020년산 전체 산물벼 매입량 8,894톤 가운데 8,209톤이다.

 

인수업체는 조곡 상태로 판매할 수 없으며 인수시점을 기준으로 3개월 이내에 판매해야 한다.

 

만일, 이 같은 규정을 위반할 경우 향후 2년간 산물벼 인수도 및 공매 등의 대상에 참여할 수 없다.

 

전북도 최재용 농축산식품국장은 "지난 2018년 3번에 걸쳐 이뤄진 2017년산 정부벼 공매 결과, 도내 지역의 쌀이 전국 평균가인 58,648원(40kg)을 훨씬 웃도는 59,982원에 낙찰된 바 있다"며 "이번 공매에서 도내 쌀이 인지도 상승에 힘입어 쌀 경쟁력에서 높은 평가로 타 지역 업체로부터 긍정적인 결과를 이끌어 낼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18년 입찰에서 제외된 경기ㆍ강원ㆍ충북지역 업체가 선호품종인 신동진을 보유한 전북에 경쟁 입찰하면서 경쟁률 및 가격상승을 유도했던 것으로 분석됐다.

 

도내 전체 재배면적 111,000ha의 67.7%(2019년 기준)를 차지하는 '신동진' 벼는 쌀알이 굵고 찰지며 밥맛 또한 좋아 도내 RPC에서 '상상예찬ㆍ천년의 솜씨' 등의 브랜드로 육성한 전북의 대표 품종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do... Acquisition and India of 2020 production rice

Promoting short selling twice, expecting the effect of increasing the awareness of Jeonbuk rice

 

Reporter Lee Yohan

 

In accordance with the government's measures to stabilize the supply and demand of rice, Jeonbuk-do will take over and deliver rice and auction two times.

 

The takeover of product rice is to be sold to a distribution company in the production area that announced its intention to purchase it through an investigation of intention to purchase it from January 6th to 8th for participating companies in 2020 public stockpile rice. A total of 8,209 tons will be sold until March 12th. It will be delivered.

 

The coarse grain is sold two times with a size of 18,647 tons.

 

The second auction (February 18) is 11,582 tons produced in 2019 (based on grain) following 7,065 tons produced in 2018 for the first auction to be held on the 14th.

 

The auction is a company with annual sales of 2 billion won or more, which has reported a provincial business pursuant to Article 19 of the Grain Management Act, and is eligible to receive a successful bid up to 30 tons of minimum bid and 300 tons of maximum bid.

 

The RPC's own desired quantity of product rice Insudo is 8,209 tons out of 8,894 tons of total product rice purchased in 2020.

 

The acquirer cannot sell in a coarse grained state and must sell within 3 months from the time of acquisition.

 

If you violate these regulations, you will not be able to participate in products such as takeover of rice and short sale for the next two years.

 

Jeonbuk-do Choi Jae-yong, head of the Agriculture and Agriculture Food Bureau, said, "As a result of the 2017 government rice auctions, which took place three times in 2018, rice in the province has been auctioned at 59,982 won, far exceeding the national average price of 58,648 won (40 kg). "I believe that rice in the province will lead to positive results from companies in other regions with a high evaluation in the competitiveness of rice, thanks to the increase in awareness."

 

On the other hand, it was analyzed that companies in Gyeonggi, Gangwon, and Chungbuk, which were excluded from the bid in 2018, induce competition rate and price increase by competitive bidding to Jeonbuk, which possesses Shindongjin, a preferred breed.

 

'Shindongjin' rice, which occupies 67.7% of the total cultivation area in the province (as of 2019), is thick and sticky, and the rice taste is good. A representative variety of Jeonbuk that was developed by RPC in the province as a brand such as'Imagination and Millennium Skills' to b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함씨네 토종 콩식품 '함정희' 대표… '콩'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