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시 '부설주차장 시설개선비' 지원
도심 불법 주정차 해소… 무료개방 시설에 최대 2천만원
기사입력: 2021/01/18 [11:1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전주시가 도심 내 고질적인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부설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하는 공동주택과 종교시설 및 학교 등에 면수에 따라 최대 2천만원까지 시설 개선 지원에 따른 참여 신청을 오는 2월까지 접수한다.  (만성동 공영주차장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이요한 기자

 

 

 

 

 

전북 전주시가 도심 내 고질적인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부설주차장을 공유하는 공동주택과 종교시설 및 학교 등의 시설개선 지원을 골자로 오는 2월까지 참여 신청을 접수한다.

 

신청대상은 역ㆍ터미널ㆍ전통시장ㆍ상업지역 등 주차난이 심하다고 인정되는 지역 공공기관ㆍ학교ㆍ종교시설ㆍ공동주택 등의 부설주차장 관리주체다.

 

주차면 10면 이상을 하루 7시간ㆍ주 35시간 이상 2년간 무료로 개방할 수 있어야 한다.

 

공동주택의 경우, 입주자 3분의2 이상의 동의를 받아 대표회의의 의결 절차를 거쳐 신청하면 된다.

 

부설주차장을 개방하면 ▲ 포장공사 ▲ 주차라인 도색 ▲ 폐쇄회로(CCTV) 카메라 설치 등 시설개선 비용을 면수에 따라 1,000만원에서 2,0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또, 사업 참여자가 기간이 종료된 2년 이후 연장 개방을 희망하면 최고 500만원의 시설유지비가 추가로 지원된다.

 

신청을 희망하는 기관과 시설은 전주시 홈페이지에서 내려 받은 신청서와 계획서를 교통안전과 교통안전팀으로 방문해 접수하거나 우편ㆍ이메일ㆍ팩스로 접수하면 된다.

 

전주시는 접수된 시설을 대상으로 현장조사를 거쳐 다음달 무료개방 지원 심의위원회의 심의ㆍ의결을 거쳐 지원 대상을 확정, 2년간 무료 개방 협약을 체결한 뒤 주차장 개방을 진행할 예정이다.

 

전주시 이강준시민교통본부장은 "토지매입 등 막대한 예산과 시간이 드는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에 한계가 있는 만큼, 저비용 고효율의 부설주차장 무료개방 지원 사업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불법 주ㆍ정차 문제를 해소해 시민의 보행권과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시는 2019년부터 부설주차장 무료개방 사업을 통해 총 25개소(1530면)의 부설주차장을 개방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ju City 'Affiliated Parking Facility Improvement Fee' Support

Resolving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in downtown… Up to 20 million won for free open facilities

 

Reporter Lee Yohan

 

Jeonju, Jeonbuk, will accept applications for participation by February, with the aim of supporting the improvement of facilities such as apartments, religious facilities, and schools that share an attached parking lot to alleviate the chronic parking problem in the city center.

 

The target of application is the management entity of parking lot attached to local public institutions, schools, religious facilities, apartments, etc. that are recognized as having severe parking difficulties such as stations, terminals, traditional markets, and commercial areas.

 

It must be possible to open 10 or more parking spaces free of charge for at least 7 hours a day and 35 hours a week for 2 years.

 

In the case of apartment houses, you can apply through the resolution process of the representative meeting with the consent of at least two-thirds of the tenants.

 

By opening the attached parking lot, you can receive support from 10 million won to 20 million won for facility improvement costs such as ▲ paving work ▲ painting parking lines ▲ closed circuit (CCTV) camera installation.

 

In addition, if a participant in the project wishes to open it for an extended period of time after the end of the period, up to 5 million won will be additionally supported.

 

Organizations and facilities that wish to apply may submit the application form and plan downloaded from the Jeonju City website by visiting the Traffic Safety and Traffic Safety Team or by mail, e-mail, or fax.

 

Jeonju City is planning to open the parking lot after signing a two-year agreement to open the parking lot after deliberation and resolution by the Deliberation Committee for Free Opening Support next month after on-site investigation of the received facilities.

 

Jeonju City Citizens' Transportation Headquarters Director Lee Kang-joon said, "As there are limitations in the construction of public parking lots that require enormous budgets and time, such as land purchase, the low-cost and high-efficiency free-opening support project is gaining great response." "We will do our best to solve the problem and secure the pedestrian rights and safety of citizens."

 

Meanwhile, Jeonju City has opened a total of 25 attached parking lots (1530 pages) through the free parking lot opening project since 2019.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