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군 '중국시장 공략' 시동
임실N치즈… 수출방안 간담회ㆍ세계적 브랜드화 모색
기사입력: 2021/01/18 [15:4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구윤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심 민(왼쪽에서 두 번째) 전북 임실군수가 지역 대표 특산품인 '임실N치즈'의 중국시장 공략을 위한 예열을 마치고 최근 중국 연길시정부 서울주재대표부 안영걸 대표ㆍ대중국 무역업체 라이프어패럴 정근호 대표ㆍ임실치즈농협 심승만 상임이사 등 수출방안을 모색하는 간담회를 통해 세계적 브랜드화 모색에 시동을 걸고 있다. / 사진제공 = 임실군청                                                                                                                                                            © 구윤철 기자

 

 

 

 

 

전북 임실군이 지역 대표 특산품인 '임실N치즈'의 중국시장 공략을 위한 예열을 마치고 수출방안을 모색하는 간담회를 갖는 등 세계적 브랜드화 모색에 시동을 걸었다.

 

임실군은 "최근 대한민국 원조 치즈인 '임실N치즈'의 대중국 수출방안에 따른 간담회를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심 민 군수와 중국 연길시정부 서울주재대표부 안영걸 대표ㆍ대중국 무역업체 라이프어패럴 정근호 대표ㆍ임실치즈농협 심승만 상임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중국 수출에 관련된 의견을 심도 있게 교환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임실군은 잠재력이 큰 중국 치즈시장을 품질이 우수한 임실N치즈로 공략하면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축산ㆍ유가공 업계의 성장에 견인차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간담회를 통해 수출 물꼬을 연 만큼, 향후 세부적인 실무협의가 구체적으로 진행되면 임실N치즈 생산업체인 임실치즈농협은 농협중앙회 무역전담 자회사를 통해 중국 측 회사에 유통하는 형식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심 민 임실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지역 유가공업체가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대중국 수출길이 열리면 '임실N치즈'가 세계적인 브랜드로 거듭나 관련 업계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한 단계 더 도약해 중국을 비롯 해외시장 수출방안 모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간담회는 임실 출신인 이근재 새한건설(주) 회장의 주선으로 이뤄졌다.

 

중국 치즈산업은 품질ㆍ기술 수준의 한계로 유제품의 대외 의존도가 높을 수밖에 없는 구조며 최근 소득수준 향상ㆍ서양 음식문화 보급으로 어린이와 젊은 층의 치즈 수요 증가로 유제품 시장 규모가 빠른 속도로 확장되고 있다.

 

중국 치즈시장 규모는 2023년까지 105억 위안(약1조 7,817억원)에 도달할 것으로 예측된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msil-gun 'Attack on the Chinese market' started

Imsil N Cheese… Meeting on export plans and seeking global branding

 

Reporter Yoon-cheol Koo

 

Imsil-gun, Jeollabuk-do, finished pre-heating to target the Chinese market for'Imsil N Cheese', a local specialty product, and started to seek global branding by holding a meeting to explore export plans.

 

Imsil-gun said on the 18th, "Recently, we had a discussion meeting on the export plan of'Imsil N Cheese', the original cheese of Korea, to China."

 

The meeting was held in an in-depth way of exchanging opinions related to exports to China with the attendance of Min-Gun Shim, Representative Ahn Young-geol of the Seoul Representative Office of the Yanji Municipal Government of China, CEO Jeong Geun-ho of Life Apparel, and Executive Director Shim Seung-man of Imsil Cheese Agricultural Cooperative Association. .

 

Imsil-gun expects that targeting the high-potential Chinese cheese market with high-quality Imsil N cheese will not only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but also serve as a driving force in the growth of the livestock and dairy industry.

 

In particular, as the export trade was opened through this meeting, if detailed working-level discussions proceed in detail in the future, Imsil Cheese Nonghyup, an Imsil N cheese producer, is expected to be distributed to Chinese companies through a subsidiary dedicated to the trade of the NACF .

 

"Imsil N Cheese" is expected to be a major boon to related industries as the export route to China opens while local dairy companies are struggling to secure sales channel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said Sim-min, Imsil-gun. "With this meeting, we will take a step further and do our best to seek export plans to overseas markets including China," he said.

 

Meanwhile, the meeting was organized by Saehan Construction Co., Ltd. Chairman Lee Geun-jae from Imsil.

 

The Chinese cheese industry is inevitably highly dependent on dairy products due to the limitations of quality and technology, and the size of the dairy market is expanding rapidly due to the increase in demand for cheese among children and young people due to the recent income level improvement and the spread of Western food culture .

 

The size of the Chinese cheese market is expected to reach 10.5 billion yuan (about 1.78 trillion won) by 2023.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창 쉴랜드 '꽃잔디' 만발
광고
많이 본 뉴스